책과 삶

평생 영국 떠난 적 없는 셰익스피어? 그의 희곡 속 이탈리아가 반증한다

서영찬 기자

▲셰익스피어의 이탈리아 기행
리처드 폴 로 지음·유향란 옮김 | 오브제 | 452쪽 | 2만원

셰익스피어의 희곡 가운데 이탈리아를 배경으로 하는 작품이 열세 편이다. 모국인 영국을 배경으로 하는 작품 수와 맞먹는다. 그 밖에 다른 나라를 배경으로 하는 작품은 극소수다. 그렇다면 셰익스피어는 왜 유독 이탈리아를 편애했을까. 셰익스피어가 실제로 이탈리아를 여행한 적이 있을까. 책은 이 같은 물음에서 출발한다.

<로미오와 줄리엣>의 주무대는 이탈리아 북부 도시 베로나이다. 그런데 <로미오와 줄리엣> 1막 1장에 단풍나무가 등장한다. 저자는 여기서 한 가지 추정을 해본다. 만일 셰익스피어가 베로나를 방문한 적이 없다면 ‘시가지 서쪽 단풍나무숲’이 존재하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는 것. 저자는 베로나에 도착하자마자 단풍나무숲부터 찾았다. 숲은 사라지고 없었지만 단풍나무는 드문드문 있었다.

<로미오와 줄리엣>이 출간된 지 수백년이 흘렀지만 이탈리아 베로나는 작품 속 장소를 적잖게 보존하고 있다.

<로미오와 줄리엣>이 출간된 지 수백년이 흘렀지만 이탈리아 베로나는 작품 속 장소를 적잖게 보존하고 있다.

베로나에는 두 연인의 이루지 못한 사랑이야기가 전설처럼 내려온다고 한다. <로미오와 줄리엣>도 이 전설을 모태로 했다고 한다. 하지만 <로미오와 줄리엣> 탄생 이전 베로나를 다룬 설화나 기록 어디에도 단풍나무가 묘사된 흔적은 없다. 저자는 셰익스피어가 베로나를 방문했던 게 분명하다는 결론에 도달한다. 저자는 시종 허구투성이 작품 소재들 속에서 ‘이탈리아 여행’을 증명하는 소재를 제시한다.

셰익스피어에 관한 오래된 ‘신화’ 가운데 하나가 ‘영국 중부 지방을 평생 벗어난 적이 없다’는 내용이다. 이 신화를 의심 없이 수용하는 학자들은 “셰익스피어가 이탈리아에 가봤을 리 없다”고 단호히 말한다. 셰익스피어의 작품 속 이탈리아는 상상의 산물이거나 책에서 봤거나 들어서 아는 것이라는 주장이다. 셰익스피어 연구가이자 변호사인 저자는 셰익스피어에 대한 ‘학문적 통념’에 의문을 제기한다. 그는 이탈리아를 수차례 답사하고 옛 문헌들을 꼼꼼히 조사한 끝에 ‘영국 대문호는 이탈리아 곳곳을 다닌 여행자였다’고 믿게 됐다.

<템페스트>의 배경이 된 볼카노 섬의 독특한 풍광과 동물은 영국에서 찾아볼 수 없는 것들이다. 글 쓴 사람이 언젠가 볼카노에 발을 디뎠다는 추정을 가능케 한다. 눈으로 보는 것 말고도 이탈리아 문화 체험이 녹아 있는 장면도 있다. 시칠리아 섬 항구 도시를 배경으로 한 <헛소동>의 숙녀 헤로와 하녀 마거릿, 어슐라 사이의 대화가 그 사례로 꼽힌다. 세 여성의 대화는 주인과 하녀 사이라고 하기에는 지나치게 격의 없다. 계층 간 위계가 엄격한 영국에서는 꿈도 못 꿀 일이다. 시칠리아의 자유분방한 문화를 체험하지 않은 16세기 영국인이 쓸 수 없는 디테일이라는 게 저자의 설명이다.

[책과 삶]평생 영국 떠난 적 없는 셰익스피어? 그의 희곡 속 이탈리아가 반증한다

그런데 저자의 말마따나 셰익스피어가 이탈리아 곳곳을 여행했다면 셰익스피어가 한 명이 아닐 가능성이 더 농후해진다. 저자는 셰익스피어의 정체성 논란을 의식한 듯 책 속에서 윌리엄 셰익스피어를 ‘작가’ 혹은 ‘저자’로 적었다. 어찌됐든 저자는 “셰익스피어가 누구든 간에 이탈리아를 배경으로 한 작품을 쓴 작가는 상상이나 간접 경험이 아니라 이탈리아를 직접 체험하고 쓴 게 틀림없다”고 말한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