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에 즐기는 경복궁…내달 8일부터 야간 관람

도재기 선임기자

30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 온라인 예매

경복궁 야간관람 행사가 5월 8일부터 시작된다. 사진은 지난해 경복궁 야간관람 모습. 문화재청 제공

경복궁 야간관람 행사가 5월 8일부터 시작된다. 사진은 지난해 경복궁 야간관람 모습. 문화재청 제공

경복궁의 아름다운 밤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야간관람 행사가 5월 8일부터 시작된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경복궁관리소는 “5월 8일부터 6월 2일까지 ‘2024년 상반기 경복궁 야간관람’을 운영한다”며 “4월 30일 오전 10시부터 온라인 예매를 선착순으로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경복궁 야간관람은 오후 7시부터 9시 30분까지 경복궁의 광화문을 비롯해 흥례문, 근정전, 경회루, 사정전, 강녕전, 교태전, 아미산 일대를 둘러보며 궁궐 야경을 즐길 수있다. 매주 월·화요일과 5월 17~19일에는 야간관람이 이뤄지지 않는다.

경복궁 야간관람은 해마다 상반기·하반기로 나눠 열리는데 관람객들의 인기를 누리는 대표적인 궁궐 활용행사이기도 하다. 지난해 상반기 야간관람 행사에는 11만 2000여 명이 참가했다.

경복궁관리소는 “야간관람 입장권은 인터파크 티켓(https://tickets.interpark.com)에서 선착순으로 하루에 3000장(1인 4장)씩 판매한다”며 “오는 30일 오전 10시부터 6월 1일까지 예매할 수 있다”고 밝혔다. 외국인은 여권 등 신분증을 지참하여 관람 당일 광화문 매표소에서 하루 300장(1인 2장)에 한해 입장권을 구매할 수 있다.

입장권 예매가 필요 없는 무료 관람 대상자는 흥례문에서 신분증 등을 제시하고 대상 여부를 확인받은 후 입장하면 된다. 무료관람 대상자는 만 6세 이하 영유아(보호자는 예매 필수), 만 65세 이상 어르신, 한복 착용자, 국가유공자(보훈보상대상자 포함) 본인 및 배우자, 중증장애인 본인과 동반 1인, 경증장애인 본인, 국가유족증 소지자 본인이다.

외국인 무료 관람 대상자는 만 6세 이하 영유아(보호자는 예매), 만 65세 이상 어르신, 한복 착용자다. 더 자세한 사항은 경복궁 누리집(https://royal.cha.go.kr/gbg)이나 전화(02-3700-3900∼1)로 문의할 수 있다.


Today`s HOT
대만 라이칭더 총통 취임식 라이시 대통령 무사 기원 기도 안개 자욱한 이란 헬기 추락 사고 현장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미국 해군사관학교 팀워크! 헌던 탑 오르기 개혁법안 놓고 몸싸움하는 대만 의원들
미국 UC 어바인 캠퍼스 반전 시위 영국 찰스 3세의 붉은 초상화
이라크 밀 수확 2024 올림픽 스케이트보드 예선전 연막탄 들고 시위하는 파리 소방관 노조 총통 취임식 앞두고 국기 게양한 대만 공군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