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 4’ 한국 영화 첫 ‘트리플 천만’

김한솔 기자

‘범죄도시’ 시리즈 누적 관객 4000만 명

마동석 출연 ‘천만 영화’ 6편으로 늘어

<범죄도시 4> 스틸 컷.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제공

<범죄도시 4> 스틸 컷.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제공

마동석 주연의 액션 영화 <범죄도시 4>가 개봉 22일 째인 15일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로써 <범죄도시> 시리즈는 한국 영화 최초로 ‘트리플 천만’이라는 기록을 달성하게 됐다.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기준으로 이날 오전 <범죄도시 4>는 누적 관객 수 천만 명을 넘었다. <범죄도시 2> <범죄도시 3>에 이어 시리즈가 연달아 천만 관객을 넘은 것이다. 지금까지 국내 극장가에서 트리플 천만 관객을 기록한 것은 마블의 <어벤져스> 시리즈(<에이지 오브 울트론> <인피니티 워> <앤드게임>) 이 유일했다.

<범죄도시 4>는 앞선 시리즈보다 빠르게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범죄도시 2>(1269만명)는 개봉 25일, <범죄도시 3>(1068만명)은 32일 째에 천만을 넘겼다. 청소년 관람 불가 등급이었던 <범죄도시 1>(688만 명)을 포함하면 시리즈 전체 누적 관객 수는 4000만 명을 넘어선다. 이번 영화는 범죄도시 1~3편의 무술감독이었던 허명행 감독이 연출했다. 역시 마동석이 주연한 넷플릭스 영화 <황야>에 이어 두 번째 영화 연출작이다.

<범죄도시 4> 스틸 컷.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제공

<범죄도시 4> 스틸 컷.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제공

<범죄도시 4>의 천만 관객 달성은 예정된 수순이었다. 대부분의 극장에서 거의 모든 스크린을 <범죄도시 4>에 몰아줬다. 비슷한 시기 개봉해 경쟁작이 될 만한 국내외 영화들도 없었다. ‘대박’ 아니면 ‘쪽박’으로 양극화 된 최근 영화 시장의 상황을 반영해 <범죄도시> 시리즈처럼 흥행할 것이 확실한 영화와 동시 개봉하지 않으려는 분위기가 강해진 탓이다.

개봉 시점도 좋았다. 영화관 입장권 할인이 적용되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인 ‘문화가 있는 날’에 개봉해 개봉 첫 날에만 82만명의 관객이 들었다. 5월 초 노동자의 날(5월1일)과 어린이날(5월5일) 등 공휴일과 대체공휴일(5월6일)이 몰려 있던 점도 유리하게 작용했다. 당분간 <범죄도시 4>의 스크린 싹쓸이가 지속될 것으로 보여 최종 관객 수가 얼마나 될 지도 관심을 끈다.

<범죄도시 4> 포스터.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제공

<범죄도시 4> 포스터.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제공

마동석은 <부산행> <신과 함께 - 죄와 벌> <신과 함께 -인과 연> 등을 비롯해 범죄도시 시리즈에 이르기까지 모두 6편의 천만 영화에 출연한 기록을 세운 배우가 됐다. 범죄도시의 주연이자 제작자이기도 한 그는 범죄도시 시리즈가 8편까지 기획되어 있다고 했다. 그는 1~4편까지를 범죄도시 세계관의 1부로, 5~8편을 2부로 기획하고 있다. 2부의 시작인 <범죄도시 5>는 2026년 공개 예정이다.

올해 들어 천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는 장재현 감독의 <파묘>에 이어 <범죄도시 4>가 두 번째다. 그동안 국내에서 개봉했던 작품 중 천만 영화는 모두 33편으로, 이중 한국 영화는 24편이다.


Today`s HOT
꼬까옷 입고 패션쇼 범람한 카우카강 홍수 피해로 진흙 퍼내는 아프간 주민들 총선 5단계 투표 진행중인 인도
연막탄 들고 시위하는 파리 소방관 노조 대만 라이칭더 총통 취임식
총통 취임식 앞두고 국기 게양한 대만 공군 라이시 대통령 무사 기원 기도
영국 찰스 3세의 붉은 초상화 개혁법안 놓고 몸싸움하는 대만 의원들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안개 자욱한 이란 헬기 추락 사고 현장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