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 영화제 오늘 개막...황금종려상은 누구에게

김한솔 기자
배우 메릴 스트립이 14일(현지 시간) 막을 올린 칸 영화제 레드 카펫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메릴 스트립은 칸 명예 황금 종려상 수상했다. AP연합뉴스

배우 메릴 스트립이 14일(현지 시간) 막을 올린 칸 영화제 레드 카펫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메릴 스트립은 칸 명예 황금 종려상 수상했다. AP연합뉴스

전 세계에서 가장 큰 영화축제, 제77회 칸 영화제가 14일(현지 시간) 프랑스 남부도시 칸에서 개막했다. 올해 개막작은 프랑스 캉탱 뒤피외 감독의 신작 <더 세컨드 액트>였다. 레아 세이두, 뱅상 랭동 등이 주연을 맡았다.

칸 영화제 경쟁 부문에는 총 22편의 영화가 초청됐다.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비롯해 감독상, 심사위원대상, 심사위원상, 각본상, 남·녀 배우상 등을 두고 경합한다.

1970년대 두 차례나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프랜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이 13년 만에 SF 영화 <메갈로폴리스>로 돌아온 것이 눈에 띈다. 거대한 재난으로 파괴된 뉴욕을 유토피아로 재건하려고 하는 건축가의 이야기다. 배우 아담 드라이버와 나탈리 에마뉘엘이 주연을 맡았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젊은 시절을 그린 영화 <어프렌티스>도 경쟁 부문에 초청됐다. ‘어프렌티스’ 라는 제목은 트럼프가 진행했던 리얼리티 TV쇼의 이름이다. 영화는 트럼프가 부동산 사업을 키우는 과정을 담았다. <성스러운 거미> <경계선> 등으로 주목받은 이란 감독인 알리 아바시가 연출해 영화계 뿐 아니라 미국 정치권에서도 주목을 받고 있다. 마블 시리즈에서 ‘윈터 솔저’를 맡았던 서배스천 스탠이 트럼프를 연기했다.

요르고스 란티모스 감독과 엠마 스톤이 다시 만난 영화 <카인드 오브 카인드니스> 역시 눈에 띈다. 엠마 스톤은 란티모스 감독의 전작 <가여운 것들>로 미국 아카데미(오스카) 여우주연상을 탔다.

중국 지아장커 감독의 <코트 바이 더 타이즈>, 모함마드 라술로프 감독의 <더 시드 오브 더 세이크리드 피그> 역시 황금종려상을 두고 겨룬다.

비경쟁 부문에 초청된 조지 밀러 감독의 <퓨리오사 : 매드맥스 사가>도 칸 영화제에서 최초 공개된다.

올해 칸에 초청된 한국 영화는 3편이다. 류승완 감독의 <베테랑 2>가 장르 영화를 소개하는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서 오는 21일 상영된다. 류 감독과 영화 주연 배우인 황정민, 정해인은 이날 레드카펫에도 섰다. 김동호 전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을 다룬 다큐멘터리인 <영화 청년, 동호>는 칸 클래식 부문에 초청됐다. 김량 감독이 연출했다.

전 세계 영화 학교 학생들이 만든 단편 영화 경쟁 부문인 라 시네프에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상원 영화과에 재학 중인 임유리 감독의 <메아리>가 초청됐다. 이 영화는 술 취한 마을 청년들에게 쫓겨 금지된 숲으로 들어가게 된 주인공이 옆 마을에 시집간 앞집 언니를 만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뤘다.

칸 영화제는 오는 25일까지 12일간 열린다.


Today`s HOT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개혁법안 놓고 몸싸움하는 대만 의원들 영국 찰스 3세의 붉은 초상화 총통 취임식 앞두고 국기 게양한 대만 공군
조지아, 외국대리인법 반대 시위 연막탄 들고 시위하는 파리 소방관 노조
총격 받은 슬로바키아 총리 2024 올림픽 스케이트보드 예선전
광주, 울산 상대로 2-1 승리 미국 해군사관학교 팀워크! 헌던 탑 오르기 미국 UC 어바인 캠퍼스 반전 시위 이라크 밀 수확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