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작은 영화관서 ‘노인 고독 해소’ 무료 영화·공연

김정훈 기자
경남 작은 영화관 현황. 경남도 제공

경남 작은 영화관 현황. 경남도 제공

경남도는 혼자 사는 노인의 사회적 고립감을 없애고자 ‘어르신을 위한 영화관 나들이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사업은 군지역 작은 영화관 8곳을 활용해 노인에게 영화·공연을 볼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빈고(가난), 병고(질병), 고독고(외로움), 무위고(역할상실) 등 4고를 예방하고, 경남형 노인복지브랜드인 ‘무사고·효경남’을 실현하기 위한 사업이다.

작은 영화관은 의령·함안·창녕·고성·남해·하동·산청·합천 등에 있다. 작은영화관 운영사는 오전 시간대에 영화를 상영하는 등 치매예방 교육, 노래교실, 공연 등 여러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노인들이 영화관에 갈 때는 노인회의 외출 도움을 받거나 100원 버스 등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다.

그동안 경남도는 ‘작은 영화관 건립 사업’을 추진해 2016년 남해 보물섬 시네마를 시작으로 올 현재까지 8곳을 개관했다.

그러나 오전에는 영화관 8곳 전체 관람객석 987개 중 1일 평균 80개 내외(8.1%)의 객석만 활용되고 있어 작은 영화관을 활성화할 방안이 필요했다.

해당 지자체는 노인에게 재미와 감동을 선사하기 위해 여러 문화프로그램을 개발해 추진할 계획이다.


Today`s HOT
이라크 정유공장 화재 이드 알 아드하 앞둔 인도 50주년 맞은 루빅큐브 레바논 공습 산불 진화하는 소방기
가자지구 국경 근처 이스라엘 군인들 독일 연방의회에서 연설하는 젤렌스키
맵다 매워~ 고추먹기대회 G7에 기후재정 촉구하는 필리핀 시위대
노젓는 홍콩 용선 축제 참가자들 이강인의 한 방! 중국에 1-0 승리 칠레 폭우에 대피하는 주민들 플라스틱 쓰레기 수출 막아달라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