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사직 뒤흔든 카리나 시구에 담긴 '프로야구와 연예인'의 상관관계

김하진 기자
지난 9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와 SSG의 더블헤더 2차전에 앞서 시구를 한 에스파 카리나. 롯데 자이언츠 제공

지난 9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와 SSG의 더블헤더 2차전에 앞서 시구를 한 에스파 카리나. 롯데 자이언츠 제공

지난 9일 부산 사직구장은 롯데와 SSG의 더블헤더 2차전에 앞서 던져진 공 하나로 들썩였다.

이날 경기 전 시구는 걸그룹 에스파(aespa)의 카리나가 나섰다. 카리나가 한국프로야구 시구에 나선 건 처음이다. 일찌감치 시구가 예정돼 있었지만 더 큰 관심이 몰린 건, 하필 전날 우천 취소로 이날 경기가 더블헤더로 바뀌었기 때문이다. 카리나의 바쁜 일정 때문에 1차전 경기가 늦게 끝나면 시구가 무산될 수 있었다. 야구팬들은 온라인에서 “1차전을 7회까지만 하면 안되냐”고 목소리를 모았다. 1차전이 조금 늦게 끝났지만 카리나는 시구를 무사히 마쳤고 시구 장면은 야구 경기 내용보다 더 관심을 모았다.

롯데는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열린 홈 3연전을 ‘부산시리즈’로 진행했다. 3일 모두 부산 출신 연예인의 시구가 진행됐다. 7일에는 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에서 ‘임금’역으로 출연한 배우 송지호, 9일 열린 더블헤더 1차전에서는 <금혼령>의 배우 박주현이 시구했다. 두 명 모두 부산 출신인데, 카리나는 수원에서 태어났다. 종종 “나는 수원 출신”이라고 밝힌 바 있다.

카리나는 롯데칠성음료의 맥주 ‘크러시’의 모델이다. 한 관계자는 “크러시와 광고 계약 때 시구도 포함이 되어 있는 것으로 안다”라고 전했다. 카리나는 시구를 마친 후 사직구장 테이블 좌석에 해당 맥주를 테이블 위에 올려놓았다.

지난 9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와 SSG의 더블헤더 2차전에 앞서 시구를 한 에스파 카리나. 롯데 자이언츠 제공

지난 9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와 SSG의 더블헤더 2차전에 앞서 시구를 한 에스파 카리나. 롯데 자이언츠 제공

롯데는 이날 경기에 입장한 관중들 모두에게 바다 유니폼을 증정했다. 이 유니폼은 크러시와의 컬래버레이션으로 만들어졌다. 경기 자체가 하나의 ‘광고’였던 셈이다.

수원을 연고지로 한 KT 역시 카리나 시구를 추진했다. KT는 최근 수원 출신 아이돌 비투비의 멤버 이창섭의 시구를 진행했다. 카리나 측은 롯데 시구에 섭외된 뒤 이 사실을 KT에 알렸다. 특정 한 팀에서 시구를 하게 되면 다른 팀에서 또 시구를 하기가 쉽지 않다.

KT는 2022년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출연했던 배우 강태오가 시구를 했다. 드라마가 방영된 채널 ENA가 KT 계열사였기 때문이다.

9일 바다유니폼을 입은 관중들. 롯데 자이언츠 제공

9일 바다유니폼을 입은 관중들. 롯데 자이언츠 제공

프로야구 시구는 연고 지역 출신의 연예인이나 유명 인사가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지만, 마케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경우도 많다.

서울 팀들은 시구 섭외가 수월한 편이다. 잠실구장을 홈으로 하는 LG와 두산은 시구 라인업이 화려하다. 지난해 통합 우승을 차지한 LG는 올해 의미있는 시구를 진행하는 쪽으로 마케팅 방식을 바꾸었다는 후문이다. 키움은 홍보가 필요한 연예인들이 시구를 많이 하러 온다. 지난 8일 배우 여진구는 고척 스 삼성전을 앞두고 시구를 했다. 여진구는 영화 <하이재킹> 홍보를 위해 마운드에 올랐다.

반면 지방팀들은 연예인 시구 섭외에 어려움을 겪는다. 이동 시간 등을 감안하면 지방에서 시구를 할 때 소요되는 시간이 적지 않다. 이 때문에 구단과 소속사와 조율이 쉽지 않다. 한 지방구단은 한 연예인이 방송상에서 나는 ‘XX팀의 팬이다’라고 말해 시구 섭외를 위해 직접 접촉을 했다. 그러나 소속사와 조율 단계에서 무산됐다.


Today`s HOT
아르헨티나, 코파 아메리카 2연패 스페인, 유로 2024 정상 최다 우승팀 등극! 수질을 개선하자, 점프!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인도 무하람 행렬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