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6월 1일

복귀한 태양, 태준이 어색하고…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KBS2 오후 9시50분) = 짧은 근신 처분을 받고 복귀한 태양(박주현). 태준(채종협)을 다시 동료로 대하려니 어색하다. 태양은 정환(김무준)과 화해하고, 태준은 태양을 피해 따로 훈련을 시작한다. 태준은 준영(박지현)과 지금껏 하지 못했던 얘기를 솔직하게 나눈다. 오랜만에 게임을 시작한 두 사람. 준영은 이내 “다리가 이상하다”며 슬픈 표정을 짓는다.

실향민 그리움으로 만든 시장

■한국의 둘레길(EBS1 오후 7시30분) = 삶의 지나갔던 순간들을 다시 마주하는 순간은 늘 반갑다. 시간이 멈춘 듯, 옛 풍경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인천 강화군의 모습도 그렇다. 황해도 연백군에서 피난 온 실향민들이 고향에 있는 시장인 ‘연백장’을 그대로 본떠 만든 골목시장인 ‘대룡시장’을 찾는다. ‘등산 전도사’를 자처하는 김섬주와 배우 박상원이 강화도가 살아온 시간들을 공유한다.


Today`s HOT
수상 생존 훈련하는 대만 공군 장병들 솔로몬제도 총선 실시 2024 파리 올림픽 D-100 케냐 의료 종사자들의 임금체불 시위
태양절, 김일성 탄생 112주년 장학금 요구 시위하는 파라과이 학생들
호주 흉기 난동 희생자 추모하는 꽃다발 400여년 역사 옛 덴마크 증권거래소 화재
폭우 내린 파키스탄 페샤와르 형사재판 출석한 트럼프 파리 올림픽 성화 채화 리허설 APC 주변에 모인 이스라엘 군인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