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읽고 전시회 초대권 받자!

번뇌 넘어 피안으로 한 발짝, 우리 사찰 답사기

김한솔 기자

KBS1 ‘다큐 인사이트’

16일 KBS1 <다큐 인사이트>는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우리 사찰을 돌아보는 다큐멘터리를 방영한다.

부처는 산스크리트어로 붓다, ‘깨달은 자’라는 뜻이다. 절은 부처가 사는 집과 불교 철학을 재현한 공간이다. 사람들은 불상을 봐야 부처를 만날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사실 사찰의 마당부터 이미 부처의 세계는 시작된다. 절 입구의 무지개다리부터 번뇌로 가득한 차안과 깨달음의 세계인 피안을 연결한다는 의미가 있다.

부처의 일생을 한눈에 보여주는 ‘팔상도’에는 여덟 가지 장면이 묘사돼 있다. 고타마 싯다르타(석가모니, 즉 부처의 이름)가 도솔천에서 세상으로 내려와 출가를 결심한 후, 수행을 거쳐 악을 굴복시키는 장면, 깨달음을 얻고 부처가 되어 가르침을 전하다 열반에 이르는 장면 등이다.

많은 전각 역시 불교 세계의 일부다. 절의 중심이자 석가모니불과 여러 불상을 모시는 대웅전, 지옥을 관장하는 시왕, 죄지은 중생을 구원하는 지장보살을 함께 모시는 명부전, 중생을 고통에서 구제해주는 관세음보살을 모시는 관음전이 사찰이라는 한 공간에 공존한다. 오후 10시 방송.


Today`s HOT
베트남 주택 밀집 지역 화재 진먼섬에서 훈련하는 대만군 병사들 뉴욕에서 선거 유세하는 트럼프 미-케냐 정상의 백악관 국빈만찬
신심 가득한 까손 보름축제 하버드대 졸업생 집단 퇴장
군 수송기에 탑승 하는 뉴질랜드 관광객들 시리아, 노란빛 밀 수확
성조기 심는 자원봉사자들 화재로 연기 피어오르는 덴마크 노르망디 상륙작전 80주년 기념하며 토네이도가 휩쓸고 간 아이오와 마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