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발 2400m 중국 리장서 요리 대결 한판

허진무 기자

EBS1 ‘신계숙의 맛터싸이클…’

중국요리 전문가 신계숙이 12일 EBS1 <신계숙의 맛터싸이클 다이어리> ‘나의 살던 고향은’ 편에서 해발 2400m 중국 윈난성 리장으로 떠난다. 이곳은 1년 내내 온난한 기후와 그처럼 따뜻한 사람들이 있는 고장이다.

가장 먼저 찾은 곳은 리장 최대 농산물시장인 중이시장이다. 난전마다 제철 산물이 가득한데 온난한 날씨 덕에 달콤한 과일이 언제나 풍년이다. 집에서 갓 따온 앵두부터 한 근(600g)에 약 600원인 수박까지 즐비하다.

다음으로 호랑이가 뛰어넘었다는 협곡 후타오샤로 향한다. 위룽쉐산과 하바쉐산 사이 협곡으로 옛 교역로인 차마고도가 펼쳐진다. 세차게 흐르는 물길은 마치 오케스트라 연주를 닮았다. 후타오샤 근처 차마객잔에서 주인장이 오골계 삼계탕과 김치를 내놓는다.

해발 2100m 두메산골에 사는 나시족의 마을 우무에선 고유종 흑돼지가 명물이다. 나시족의 옥빛 성지 바이수이타이로 향하던 신계숙은 한 객잔에서 주인장과 아침 국수 요리 대결을 벌인다. 방송은 12일 오후 10시45분.


Today`s HOT
화재 진압하는 인도 민간인들 말린 바나나 잎 입은 가톨릭 신자들 산사태 발생한 스위스 마을 메이저 우승 샴폐인 세례 받는 양희영
뉴욕 타임 스퀘어에서 요가하기 메이저 우승 샴폐인 세례 받는 양희영
루마니아 분수대에서 더위 식히는 아이들 모닥불 위를 폴짝!
멕시코 열대성 폭풍에 부서진 도로 케냐 세금인상 반대, Z세대 수천명 거리로 홍수로 침수된 소말리아 거리 리투아니아 성 요한의 날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