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고객 낚기 위한 영화 ‘밤낚시’ 제작·공개

김준 선임기자

현대자동차가 자동차의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단편 영화 <밤낚시>를 제작하고 11일 공개했다.

<밤낚시>는 현대차가 처음 제작한 단편 영화다. 전기차 충전소를 배경으로 한 미스터리한 사건과 반전 스토리를 다룬 휴머니즘 스릴러다.

현대차가 최초로 제작한 단편 영화 ‘밤낚시’ 한 장면. 현대차 제공

현대차가 최초로 제작한 단편 영화 ‘밤낚시’ 한 장면. 현대차 제공

2013년 한국인 최초로 칸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문병곤 감독이 11년 만에 메가폰을 잡았다. 또 <범죄도시 2> <D.P> <멜로가 체질> 등 다양한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한 탤런트 손석구가 출연한다.

기존 영화나 드라마 간접광고(PPL)는 홍보를 위해 자동차를 자주 노출하지만 <밤낚시>에서는 현대차 전기차 ‘아이오닉 5’의 온전한 모습이 한 번도 나오지 않는다.

대신 영화 속 주요 장면을 아이오닉 5에 장착된 ‘빌트인캠’ ‘서라운드 뷰 모니터’ ‘디지털 사이드 미러’ 등 차량용 카메라로 담는 방식을 채용해 아이오닉 5의 우수성을 간접적으로 알렸다.

<밤낚시>는 북미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장르 영화제인 제28회 캐나다 ‘판타지아 국제 영화제’ 국제단편경쟁 섹션 경쟁작으로 선정됐으며, 지난 1월에는 미국 ‘선댄스 영화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셰프 댄스’에 상영됐다. 셰프 댄스 상영 당시 국내외 영화 관계자들로부터 ‘독창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문 감독은 “<밤낚시>는 현대차로부터 자동차 카메라를 통해 영화를 제작해 보자는 아이디어를 제공받아 시작하게 됐다”면서 “처음에는 다소 어려운 도전이라 생각했지만, 오히려 자동차 카메라 구도를 신체에 부착하는 보디캠처럼 생각한다면 독특한 현장감과 사실감까지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스토리와 액션을 구상했다”고 말했다.

현대차 제작 단편 영화 ‘밤낚시’에 등장하는 배우 손석구와 아이오닉 5. 현대차 제공

현대차 제작 단편 영화 ‘밤낚시’에 등장하는 배우 손석구와 아이오닉 5. 현대차 제공

현대차는 시간 대비 효율을 의미하는 ‘시성비’에 관심이 높은 트렌드에 맞춰 숏폼(길이가 짧은 형태의 콘텐츠)처럼 빠르고 재밌게 영화를 즐길 수 있는 ‘스낵 무비’라는 새 장르로 <밤낚시>를 선보일 계획이다.

국내 최대 멀티플렉스 영화관 브랜드 CGV에서 상영 시간 10분 안팎, 관람료 1000원으로 해당 영화를 상영한다.

오는 14일 개봉해 15일, 16일, 21일, 22일, 23일까지 6일 동안 상영되며 서울 용산, 강남, 여의도, 부산 센텀시티 등 전국 CGV 주요 15개 관에서 <밤낚시>를 볼 수 있다. 14일과 22일에는 손석구와 함께하는 관객과의 대화 시간과 무대 인사가 진행된다.

현대차는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hyundai_kor) 추첨 이벤트를 통해 14일 관객과의 대화 초대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Today`s HOT
케냐 세금인상 반대, Z세대 수천명 거리로 멕시코 열대성 폭풍에 부서진 도로 루마니아 분수대에서 더위 식히는 아이들 뉴욕 타임 스퀘어에서 요가하기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다크 모포 누드 수영 축제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여자배구 국가대표 은퇴선수 간담회
러시아 군사학교 합동 졸업식 실향민 돌아오길 기원 미국 6월의 폭염 베트남 환영식에 참석한 푸틴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