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서울숲에서 환경정화 플로깅

김준 선임기자

현대글로비스는 서울 성수동 사옥 주변 서울숲 및 주변 거리에서 환경정화 플로깅(Plogging)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현대글로비스 로고. 현대글로비스 제공

현대글로비스 로고. 현대글로비스 제공

플로깅이란 ‘이삭을 줍다’라는 스웨덴어 ‘플로카 업’(Plocka upp)과 영어 ‘조깅’(Jogging)의 합성어다. 산책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활동을 뜻한다.

현대글로비스 임직원들은 지난 14일 서울숲에서 출발해 지하철 수인분당선 서울숲역과 2호선 뚝섬역 주변과 성수동 일대를 걸으며 도로 등에 버려진 쓰레기를 수거했다.

이날 행사는 같은 건물을 사용하는 SM엔터테인먼트 임직원들과 공동으로 진행됐다.

현대글로비스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지난달 22일에는 ‘지구의 날’을 기념해 약 10분간 본사 전체 소등을 하며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한 활동에 동참했다.

현대글로비스는 지역사회 장애인복지관 벽화 그리기, 소외계층 어린이 물류안전 놀이터 등 봉사활동도 진행한다.

회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보다 발전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며 ESG 경영 체계가 견고하게 확립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Today`s HOT
아르헨티나 개혁 법안에 반대 시위 이라크 정유공장 화재 이드 알 아드하 앞둔 인도 50주년 맞은 루빅큐브
맵다 매워~ 고추먹기대회 레바논 공습 산불 진화하는 소방기
노젓는 홍콩 용선 축제 참가자들 독일 연방의회에서 연설하는 젤렌스키
이강인의 한 방! 중국에 1-0 승리 칠레 폭우에 대피하는 주민들 플라스틱 쓰레기 수출 막아달라 G7에 기후재정 촉구하는 필리핀 시위대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