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증시경향

코스피 0.98% 상승…BTS 백악관 초청에 하이브 주가↑

박채영 기자
27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5.60포인트(0.98%) 오른 2,638.05로 장을 마쳤다. 사진은 이날 명동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모습. 연합뉴스

27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5.60포인트(0.98%) 오른 2,638.05로 장을 마쳤다. 사진은 이날 명동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모습. 연합뉴스

27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25.60포인트(0.98%) 오른 2638.05에 장을 마감했다. 개인이 7459억원을 순매도했고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893억원, 5553억원을 순매수했다. 코스닥은 2.53포인트(0.29%) 오른 873.96에 마감했다. 간밤에 뉴욕증시가 유통 업체들의 호실적과 실적 전망 상향에 경기 침체 우려가 완화되며 상승 마감한 영향이다.

국내 증시 시가총액 상위권에서는 삼성전자(0.91%), SK하이닉스(2.91%), 삼성전자우(0.50%), NAVER(1.50%), 삼성SDI(1.37%), 현대차(0.82%), LG화학(3.00%), 카카오(0.25%) 등 대부분 종목이 올랐다. 삼성바이오로직스(-0.71%)는 하락했고, LG에너지솔루션(0.00%) 보합 마감했다.

■방탄소년단 백악관 초청에 하이브 주가↑

2019년 4월24일 방탄소년단(BTS) 멤버들이 인천에서 열리는 더 팩트 뮤직 어워드에 참석하고 있다.|AP연합뉴스

2019년 4월24일 방탄소년단(BTS) 멤버들이 인천에서 열리는 더 팩트 뮤직 어워드에 참석하고 있다.|AP연합뉴스

이날 코스피에서 연예 기획사 하이브의 주가는 소속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백악관에 초청받았다는 소식에 전날보다 4000원(1.86%) 오른 21만8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하이브는 이날 한때 전날보다 5% 넘게 오른 22만6500원까지 오르기도 했다.

지난 26일(현지시간) 백악관은 바이든 대통령이 오는 31일 아시아계·하와이 원주민·태평양 제도 주민(AANHPI) 유산의 달을 맞아 BTS를 만나 ‘반 아시안 증오범죄’ 등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백악관은 “글로벌 K팝 현상이자 그래미 후보에 올랐던 한국의 음악그룹 BTS가 아시안 포용과 대표성을 논의하고 최근 몇 년 동안 더욱 두드러진 이슈가 된 반아시안 증오범죄 및 차별을 다루기 위해 바이든 대통령과 함께한다”고 밝혔다.

■인도 설탕 수출 제한에 대한제당↑

대한제당은 이날 코스피에서 전날보다 125원(2.65%) 오른 4845원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 24일 종가(3985원)와 비교하면 21.58% 올랐다. 대한제당 주가는 세계 2위 설탕 수출국 인도가 설탕 수출을 제한하겠다고 밝히자 설탕 값이 오를 것이라는 기대에 최근 상승을 거듭하고 있다.

인도는 지난 25일 자국 내 설탕 가격 억제를 위해 설탕 수출을 제한하겠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인도 정부는 올해 설탕 수출량을 1000만t으로 제한하고 6~10월 설탕을 해외로 반출할 경우 정부의 허가를 받도록 했다.


Today`s HOT
산사태 발생한 스위스 마을 메이저 우승 샴폐인 세례 받는 양희영 메이저 우승 샴폐인 세례 받는 양희영 모닥불 위를 폴짝!
여자배구 국가대표 은퇴선수 간담회 리투아니아 성 요한의 날
다크 모포 누드 수영 축제 홍수로 침수된 소말리아 거리
뉴욕 타임 스퀘어에서 요가하기 루마니아 분수대에서 더위 식히는 아이들 멕시코 열대성 폭풍에 부서진 도로 케냐 세금인상 반대, Z세대 수천명 거리로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