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챗GPT 대항마’ 한국어 최적화 AI 출격

김은성 기자

네이버 ‘하이퍼클로바X’ 공개

검색·쇼핑·광고 등 기능 향상 기대
대화형 ‘클로바X’ 베타 테스트
내달 심화 버전인 ‘큐:’ 출시 예정

데이터 저작권 등 문제엔 말 아껴

최수연 네이버 대표이사가 24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팀 네이버 콘퍼런스 단(DAN) 2023’에서 ‘하이퍼클로바X’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네이버 제공

최수연 네이버 대표이사가 24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팀 네이버 콘퍼런스 단(DAN) 2023’에서 ‘하이퍼클로바X’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네이버 제공

국내 최대 포털인 네이버가 24일 서울 강남구에 있는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에서 콘퍼런스를 열고 생성형 인공지능(AI) 거대언어모델(LLM)인 ‘하이퍼클로바X’를 공개했다.

네이버는 해외 AI와 차별화된 요소로 한국 문화 맥락을 정확히 이해해 한국어에 최적화된 점을 꼽았다. 한국 시장에 공을 들이고 있는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오픈AI 같은 해외 빅테크 기업의 대항마가 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하이퍼클로바X는 네이버가 2021년 세계에서 세 번째로 공개한 LLM ‘하이퍼클로바’의 업그레이드 버전이다.

파라미터(매개 변수)는 오픈AI의 GPT-3.5(1750억개)보다 큰 2040억개, 한국어 학습량은 GPT-3의 6500배 이상으로 알려졌다.

네이버는 하이퍼클로바X를 기반으로 검색, 쇼핑, 광고 등 서비스 전반에 확장된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4시 베타 테스트에 들어간 ‘클로바X’는 챗GPT와 유사하다. 창작, 요약, 추론, 번역, 코딩 등을 기반으로 답변을 하는 대화용 AI 서비스로, 질문과 답변이 잇달아 이어지는 ‘멀티 턴’(multi-turn) 대화도 할 수 있다.

다음달 선보이는 ‘큐:’는 복잡하고 긴 질문을 이해하고 답변 생성에 필요한 입체적인 검색 결과를 제공한다. 신뢰도 있는 최신 정보를 활용해 기존 생성형 AI 서비스가 지닌 한계점인 환각 현상을 최소화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네이버는 거대언어모델의 높은 성능을 앞세워 판매자들이 사업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기술을 비롯해 앱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API) 등을 판매하는 ‘기업 간 거래’(B2B) 유료 서비스를 선보인다.

창작자에게 새로운 콘텐츠 제작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글쓰기 도구 ‘클로바 포 라이팅’(CLOVA for Writing), 광고주를 위한 AI 기반의 광고 상품인 ‘클로바 포 AD’(CLOVA for AD) 등을 출시할 예정이다.

최수연 네이버 대표는 빅테크 기업과의 차별점에 대해 “한국 사회의 맥락과 제도, 법을 모두 이해하고 있는 생성형 AI라는 점에서 가장 큰 차별점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네이버의 경쟁력은 다양한 서비스와 파트너들이 서로 연결돼 성장을 이끌고, 다시 플랫폼의 성장으로 이어지는 ‘위닝루프’ 구조에 있다”며 “하이퍼클로바X는 위닝루프를 더 가속화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논란이 된 하이퍼클로바X의 학습 데이터와 대가 지급 방침에 대해선 말을 아꼈다.

최 대표는 “여러 논의가 계속 진행되고 있는 부분”이라며 “지금까지 학습한 데이터는 기존의 규제와 약관에 근거를 두고 학습했기 때문에 별도 사용료에 대해서 논의하고 있는 단계는 아니다”라고 했다.


Today`s HOT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개혁법안 놓고 몸싸움하는 대만 의원들 영국 찰스 3세의 붉은 초상화 총통 취임식 앞두고 국기 게양한 대만 공군
조지아, 외국대리인법 반대 시위 연막탄 들고 시위하는 파리 소방관 노조
총격 받은 슬로바키아 총리 2024 올림픽 스케이트보드 예선전
광주, 울산 상대로 2-1 승리 미국 해군사관학교 팀워크! 헌던 탑 오르기 미국 UC 어바인 캠퍼스 반전 시위 이라크 밀 수확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