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읽고 전시회 초대권 받자!

지금 태어난 아기, 18세 되면…100명당 82명 먹여살려야

이호준 기자

2042년 65세 이상 인구 2배 늘고

생산연령인구는 1000만명 감소

지금 태어난 아기, 18세 되면…100명당 82명 먹여살려야

20년 뒤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2배가량 많아지고, 1000만명 가까이 줄어드는 생산연령인구는 100명당 노인과 유소년 82명을 부양해야 한다는 전망이 나왔다. 국내 인구 중 외국인 비율은 약 7%까지 높아질 것으로 관측됐다.

통계청이 11일 내놓은 ‘2022년 기준 장래인구추계를 반영한 내외국인 인구추계’ 자료를 보면, 내국인과 외국인을 합친 총인구는 2022년 5167만명에서 2042년 4963만명으로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총인구는 2025년 이후 10년간 연평균 8만1000명 줄어드는 데 이어 2042년까지는 연평균 16만4000명 줄며 감소폭이 커질 것으로 예상됐다.

이 가운데 내국인은 2025년 이후 10년간 연평균 0.26% 줄고, 2042년까지는 0.44%씩 감소할 것으로 예상됐다. 반면 외국인은 2025년부터 10년간은 2.15%씩, 이후에는 연평균 1.64%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에 따라 외국인 인구는 ‘중위 추계’ 기준 2022년 165만명에서 2042년 285만명으로, 외국인 구성비도 3.2%에서 5.7%로 확대될 것으로 관측됐다. ‘고위 추계’ 기준으로는 361만명, 6.9%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지금 태어난 아기, 18세 되면…100명당 82명 먹여살려야

고령화는 한층 더 빨라져 65세 이상 내국인 고령인구는 2025년 1000만명을 넘고, 2036년 1500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내국인 고령인구 구성비는 2022년 17.8%에서 2025년 20% 이상으로, 2042년에는 내국인 인구의 36.9%가 고령인구가 된다.

같은 기간 내국인 15~64세 생산연령인구는 3527만명에서 2573만명으로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다. 내국인 가운데 생산연령인구가 차지하는 비중이 70.5%에서 55%로 낮아지는 것으로, 이와 비례해서 부양비는 급속히 높아질 것으로 예상됐다.

생산연령인구 100명당 부양인구(유소년+고령인구)를 나타내는 ‘내국인 총부양비’는 2022년 41.8명에서 2042년 81.8명으로 증가한다.

귀화자, 이민자 2세, 외국인의 합으로 산출하는 이주배경인구는 2022년 220만명에서 2042년 404만명으로 늘어난다. 총인구 중 이주배경인구 구성비는 2022년 4.3%에서 2042년 8.1%로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Today`s HOT
주식인 양파 선별하는 인도 농부들 치솟는 아이슬란드 용암 분수 이스라엘 규탄하는 멕시코 시위대 살인적 더위의 인도
현충일에 참배하는 방문객들 남아공 총선 시작
산사태 현장 수색하는 파푸아뉴기니 주민들 의회개혁법 통과 항의하는 대만 여당 지지자들
영~차! 울색 레이스 라파 떠나는 팔레스타인 주민들 미국 농장에 설치된 태양전지판 abcd, 스펠링 비 대회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