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읽고 전시회 초대권 받자!

유튜브·카톡 말고…네이버보다 한국인이 가장 오래 사용하는 앱은?

배문규 기자

인스타그램, 한국인의 ‘최애’ 앱 3위

숏폼 ‘릴스’로 젊은층 중심 급성장

와이즈앱·리테일·굿즈 제공

와이즈앱·리테일·굿즈 제공

인스타그램이 네이버를 제치고 ‘한국인이 가장 오래 사용하는 애플리케이션(앱)’ 3위에 올랐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앱·리테일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와이즈앱)는 국내 스마트폰 사용자를 표본조사한 결과 인스타그램의 지난달 사용시간은 209억분으로 네이버(200억분)를 앞섰다고 14일 밝혔다.

지난달 가장 오래 사용한 앱은 유튜브로 사용시간이 1021억분으로 조사됐다. 이어 카카오톡(325억분), 인스타그램, 네이버, 틱톡(60억분), 네이버웹툰(49억분), X(트위터·48억분), 캐시워크(46억분), 티맵(43억분), 넷플릭스(41억분) 등의 순이었다.

인스타그램은 해당 집계가 시작된 2016년 3월 이후 처음으로 네이버를 제치고 한국인이 가장 오래 사용하는 앱 3위를 기록했다.

와이즈앱의 지난 1분기 ‘한국인이 자주 사용한 앱’ 조사에서도 인스타그램은 네이버·유튜브를 제치고, 카카오톡에 이은 2위에 올랐다.

인스타그램은 MZ세대 중심의 젊은층이 자주 이용하는 데다 실행 후에도 오래 머무르는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와이즈앱은 “인스타그램은 토종 앱들에 비해 앱 출시 역사가 짧지만 2021년 2월 숏폼(짧은 영상) 서비스인 ‘릴스’ 출시 이후 젊은층 사용자를 중심으로 급성장했다”며 “사용자의 실행 횟수 성장도 빠르지만, 체류시간도 긴 편이어서 앞으로 인스타그램 사용자 수가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와이즈앱·리테일·굿즈 제공

와이즈앱·리테일·굿즈 제공


Today`s HOT
베트남 주택 밀집 지역 화재 진먼섬에서 훈련하는 대만군 병사들 뉴욕에서 선거 유세하는 트럼프 미-케냐 정상의 백악관 국빈만찬
신심 가득한 까손 보름축제 하버드대 졸업생 집단 퇴장
군 수송기에 탑승 하는 뉴질랜드 관광객들 시리아, 노란빛 밀 수확
성조기 심는 자원봉사자들 화재로 연기 피어오르는 덴마크 노르망디 상륙작전 80주년 기념하며 토네이도가 휩쓸고 간 아이오와 마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