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삼성 제치고 상반기 대기업 시총 증가 1위···하이닉스의 ‘힘’

강병한 기자
SK, 삼성 제치고 상반기 대기업 시총 증가 1위···하이닉스의 ‘힘’

올해 상반기에 대기업집단 중 상장사 시가총액(시총)이 가장 많이 늘어난 곳은 SK그룹으로 나타났다. 시총 증가율에서는 HD현대그룹이 1위를 차지했다

9일 기업분석 연구소 리더스인덱스가 상장사를 보유한 80개 대기업집단 소속 366개 상장사의 시총을 분석한 결과, 이들 기업의 시총은 이달 5일 종가 기준 총 1937조7553억원으로, 지난 1월2일(1834조3927억원)보다 103조3626억원(5.6%) 늘었다.

대기업집단 시총 순위에서는 삼성그룹이 721조5250억원으로 1위를 지켰다. 이어 2위 SK그룹 247조2104억원, 3위 LG그룹 163조3307억원, 4위 현대자동차그룹 160조1852억원, 5위 포스코그룹 69조4660억원, 6위 HD현대그룹 53조202억원 순이었다.

올해 상반기에 시총이 가장 많이 증가한 곳은 SK그룹이다. 그룹 소속 21개 상장사 시총이 연초 181조7182억원에서 6개월 새 65조4922억원(36.0%) 증가했다.

SK그룹 시총 증가액은 반도체 업황 회복과 고대역폭메모리(HBM) 호재를 타고 주가가 큰 폭으로 오른 SK하이닉스의 몫이 크다. 이 기간 SK하이닉스 시총은 103조6675억원에서 171조886억원으로 68조1410억원(65.7%) 늘었다.

삼성그룹 시총은 연초 665조2847억원에서 56조2403억원(8.5%) 늘어 증가액으로는 2위였다. 삼성그룹에서는 삼성전자 시총이 475조1947억원에서 519조9681억원으로 44조7734억원(9.4%) 늘었다. 현대자동차그룹 시총은 연초 131조357억원에서 29조1495억원(22.2%) 증가해 시총 증가액이 세 번째로 많았다.

시총 증가율에서는 HD현대그룹이 56.8%로 1위를 차지했다. 소속 상장사의 시총은 연초 33조8192억원에서 53조202억원으로 19조210억원 증가했다. 지난 5월 HD현대마린솔루션이 상장하면서 상장사가 9개로 늘었고, 인공지능(AI) 전력 관련주로 부상한 HD현대일렉트릭 등의 시총이 불어났다.

반면 LG그룹(23조409억원↓), 포스코그룹(21조5956억원↓), 에코프로그룹(20조1617원↓), 카카오그룹(14조7778억원↓), 네이버그룹(9조6471억원↓) 등은 같은 기간 시총이 줄어들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