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미국서 AI 인재들과 ‘기술 리더십’ 확대 논의한다

노도현 기자
SK하이닉스, 미국서 AI 인재들과 ‘기술 리더십’ 확대 논의한다

SK하이닉스가 12일(현지시간)부터 사흘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너제이에서 그룹 주요 관계사들과 함께 ‘2024 SK 글로벌 포럼’을 연다고 11일 밝혔다.

글로벌 포럼은 SK가 반도체, 인공지능(AI), 에너지 등 사업 분야에서 일하는 미국 내 인재들을 초청해 그룹의 성장 전략을 공유하고 최신 기술과 시장 동향을 논의하는 자리다. 2012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그룹 관계사들은 포럼을 우수 인재를 발굴하는 기회로도 활용한다. 올해는 SK하이닉스, SK이노베이션, SK텔레콤 등 3개사가 참여한다.

SK하이닉스는 “고대역폭메모리(HBM) 기술 개발 선도, 미국 인디애나 첨단 후공정(패키징) 투자로 현지 우수 인재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며 “올해는 포럼 초청 대상을 반도체·AI 분야 전문 인력은 물론 미국 대학에서 박사 과정을 밟고 있는 인재들로 확대했다”고 말했다.

이번 포럼에는 곽노정 대표이사 사장과 김주선 사장, 김종환·안현·최정달·차선용·최우진 부사장 등 SK하이닉스 경영진이 대거 참석한다. 곽 사장은 12일 기조연설에서 세계 1위 AI 메모리 기술력을 소개하고 미래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미국 인디애나 첨단 패키징 공장,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청주 M15X 등 국내외 차세대 생산기지 구축 계획도 공유한다.

경영진은 첨단 메모리 설계, 첨단 패키지, 공정과 소자, 낸드 기술과 솔루션 등 핵심 사업별로 세션을 열고 포럼 참석자들과 미래 메모리 반도체 기술 발전 방향을 논의한다.

신상규 SK하이닉스 기업문화담당 부사장은 “회사가 글로벌 경쟁력과 기술 리더십을 공고히 하기 위해서는 포럼을 통해 현지 우수 인재들을 확보하는 일이 매우 중요하다”며 “수시로 이런 기회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