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우여곡절 끝 8월부터 파리행 항공기 띄운다

남지원 기자
티웨이항공, 우여곡절 끝 8월부터 파리행 항공기 띄운다

티웨이항공이 우여곡절 끝에 다음달 말부터 프랑스 파리 노선에 취항한다.

11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티웨이항공은 오는 8월28일부터 인천발 파리 노선에 주 4회(월·수·금·토요일) 일정으로 취항한다. 10월6일부터는 주 5회(일요일 추가)로 운항을 늘릴 예정이다.

티웨이항공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파리 노선 항공권 예약을 받기 시작했다. 파리행 출발 편은 인천공항에서 오전 10시10분 출발해 파리 샤를 드 골 공항에 현지 시각 오후 6시10분에 도착하는 스케줄이다. 귀국편은 샤를 드 골 공항에서 오후 8시30분 출발해 다음날 오후 3시40분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파리 노선에는 대한항공에서 임차한 장거리운항용 A330-200 항공기(246석)가 투입된다. 티웨이항공은 올해 안에 자체적으로 7대를 더 추가 투입할 계획이다.

티웨이항공은 유럽연합(EU) 경쟁당국의 대한항공·아시아나항공 기업결합 승인 조건에 따라 대한항공의 여객 노선 대체 항공사로 지정돼 로마·바르셀로나·프랑크푸르트·파리 등 유럽 4개 여객 노선을 이관받았다.

프랑스 항공당국이 티웨이항공의 파리 취항은 한국 항공사 2곳만 취항할 수 있도록 돼 있는 항공협정에 어긋난다는 의견을 전달하는 등 우여곡절을 겪기도 했다. 양국 정부 협상 끝에 프랑스가 한시적으로 3개 항공사 취항을 허가하면서 티웨이항공이 파리행 항공기를 띄울 수 있게 됐다. 인천발 이탈리아 로마, 스페인 바르셀로나 노선은 각각 8월과 9월부터, 독일 프랑크푸르트 노선은 10월 취항한다.

티웨이항공은 이번 인천~파리 노선 취항을 기념해 초특가 1만원 운임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15일부터 19일까지 매일 선착순으로 유류할증료와 공항세를 포함한 1인 편도 총액 11만9900원에 항공권을 구입할 수 있다. 항공권 예매 시 할인 코드 ‘파리’를 입력하면 스마트 운임 이상에서 15% 할인을 받을 수도 있다. 28일까지는 인천~파리 노선 스마트 운임 이상 결제 시 사용할 수 있는 10만원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Today`s HOT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너무 더울 땐 분수대로
칠레에 배치된 태양광 패널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미끌 미끌~ 오일 레스링 대회 가족 잃고 절규하는 팔레스타인들
프라우다 마을의 감자 밭 스프링클러로 더위 식히기 철장 안에서 시위하는 이스라엘 인질의 가족들 백악관 앞에서 포즈 취한 나토 정상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