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읽고 전시회 초대권 받자!

HD한국조선, 필리핀에 해상풍력 기지…아·태 시장 선점 나서

박상영 기자

HD한국조선해양이 필리핀에 해상풍력 생산 거점을 구축하고 사업을 본격화한다.

HD한국조선해양은 14일 필리핀 대통령 관저(말라카냥궁)에서 마르코스 필리핀 대통령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버러스 캐피털과 필리핀 수빅 조선소 야드의 향후 운영 계획 등을 발표하는 행사를 열었다. HD한국조선해양은 필리핀 정부와 협력해 수빅 야드를 해상풍력 하부 구조물과 선박 블록 제작, 선박 수리 등이 가능한 해양복합단지로 육성해 나가기로 했다.

필리핀은 호주, 대만, 일본, 베트남, 인도, 필리핀 등 아시아·태평양 해상풍력 시장의 중심에 위치해 제작기지 구축을 위한 최적의 입지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필리핀 수도 마닐라 북서쪽으로 110㎞ 떨어진 수빅 야드는 2006년 한진중공업(현 HJ중공업)이 조성한 이후 선박 건조를 이어오다 2019년 세계 조선 경기 악화로 가동이 중단됐다.

현재는 미국계 사모펀드인 서버러스 캐피털이 소유하고 있으며, 필리핀 해군 등이 해군기지로 활용하고 있다. HD현대중공업은 2022년 수빅 야드 내 군수지원센터를 설치, 필리핀 해군에 인도한 함정들에 대한 유지·보수·정비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김성준 HD한국조선해양 대표는 “한국과 필리핀 간의 긴밀한 경제협력을 이끄는 초석이 되리라 확신한다”며 “글로벌 오퍼레이션 경험과 노하우를 살려 수빅 야드의 조기 가동과 안정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Today`s HOT
중국-아랍국가 협력포럼 개최 셰인바움 후보 유세장에 모인 인파 주식인 양파 선별하는 인도 농부들 치솟는 아이슬란드 용암 분수
영~차! 울색 레이스 이스라엘 규탄하는 멕시코 시위대
라파 떠나는 팔레스타인 주민들 살인적 더위의 인도
미국 농장에 설치된 태양전지판 abcd, 스펠링 비 대회 의회개혁법 통과 항의하는 대만 여당 지지자들 남아공 총선 시작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