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미 콜로라도에 축구장 790개 면적 ‘태양광 발전소’ 착공

김경학 기자

설계·조달·시공까지 직접 시행

한화솔루션 큐셀부문(한화큐셀)은 미국 콜로라도에서 총 257메가와트(㎿)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 착공식을 열고 본격적인 건설에 들어갔다고 11일 밝혔다.

한화큐셀이 직접 설계·조달·시공(EPC)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미국 콜로라도주 웰드 카운티의 약 5.6㎢ 부지(축구장 790개 면적)에 54만개 이상의 모듈을 공급하고, 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발전소는 내년부터 차례대로 상업운전을 시작할 예정이다.

최근 한화큐셀은 미국에서 연달아 대형 신재생에너지 프로젝트의 개발, EPC를 수행하고 있다. 지난 4월에는 와이오밍주에서 150㎿ 규모 태양광 발전소의 개발·모듈 공급·EPC를 모두 수행한 끝에 완공했다.

지난 5월에는 50㎿ 규모의 태양광 모듈과 200㎿h 용량의 에너지저장장치(ESS)를 조성하는 프로젝트를 완료했다.

이구영 한화큐셀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로 한화큐셀은 미국 내 태양광 신재생 사업 포트폴리오에 개발 및 EPC를 접목한 다양한 사업 기회를 추가하게 됐다”며 “향후 성공적인 공사 수행은 물론 자산 매각 등 다양한 선택지를 면밀히 검토해 수익성을 극대화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