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서 배달 오토바이 타던 20대, 불법주차 화물차 들이받고 사망

박준철 기자
경찰 마크

경찰 마크

새벽에 배달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20대가 아파트 주변 도로변에 불법 주차된 화물차를 들이받고 숨졌다.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12일 오전 3시 20분쯤 부천 중동의 한 아파트 도로에서 배달 오토바이를 몰던 20대 후반의 A씨가 11.5t 화물차를 들이받았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A씨가 머리 등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A씨는 배달 오토바이를 타고 가던 중 아파트 진입로에 불법 주차된 화물차를 들이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사고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등을 확보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A씨의 음주 여부를 파악하기 위해 A씨의 혈액을 채취,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했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 당시 도로변에 불법 주차된 화물차에는 운전자가 없었다”며 “화물자 운전자가 도로변에 불법 주차하게 한 경위 등 과실 여부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Today`s HOT
주러 이란대사관 앞에 놓인 추모 꽃다발 후지산 편의점 앞에 가림막 설치하는 인부 테헤란에 모인 라이시 대통령 애도 인파 칸영화제 찾은 베테랑2 주역들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꼬까옷 입고 패션쇼
안개 자욱한 이란 헬기 추락 사고 현장 범람한 카우카강
라이시 대통령 무사 기원 기도 대만 라이칭더 총통 취임식 총선 5단계 투표 진행중인 인도 홍수 피해로 진흙 퍼내는 아프간 주민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