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맥강파티 해외 관광객 1만명 참석…“140억 경제 효과”

박준철 기자
지난 25일 인천항 상상플랫폼에서 열린 ‘맥강파티’에 참석한 외국인 관광객들이 건배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지난 25일 인천항 상상플랫폼에서 열린 ‘맥강파티’에 참석한 외국인 관광객들이 건배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지난 25일 인천항에서 열린 ‘맥강(맥주+닭강정)파티’가 큰 호응을 얻었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는 지난 25일 인천항 1·8부두에 있는 상상플랫폼 야외광장에서 열린 ‘1883 인천맥강파티’에 중국과 베트남, 미국, 러시아 등 10여개국 외국인 관광객 1만394명이 참여했다고 26일 밝혔다. 외국인의 인천 관광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처음 열린 맥강파티에는 3000여명이 참석했다.

‘1883 인천맥강파티’는 1883은 인천항의 개항연도이며, ‘맥강’은 맥주와 닭강정의 합성어이다.

이날 맥강파티에는 맥주 1만캔과 닭 6000마리가 외국인 관광객에게 무료 제공됐다. 관광객 1인당 맥주 1캔과 닭강정 300g이다. 시가는 8000원 정도이다.

흥겨운 맥강파티와 함께 각종 볼거리, 즐길거리도 제공됐다. 버스킹과 풍물패, 태권도시범, 군악대 공연은 물론 인천 드라마 촬영지·홍보영상과 어우러진 K-POP 공연이 펼쳐졌다.

또한 K-컬쳐와 K-POP 댄스 배우기, 한지공예는 물론 커피와 피자·닭꼬치 등 푸드트럭 18대도 운영해 관광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맥강파티 전체 행사 예산은 2억6000만원이다. 맥주와 닭강정 구매는 8000여만원이다. 인천시는 맥강 파티에 참석한 외국인 관광객들이 숙박과 쇼핑 등 다양한 소비활동으로 인천지역 소비효과는 140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인천시 관계자는 “내년부터 맥강파티에 버스킹·굿마켓·야시장 등의 콘텐츠를 확대하고 ‘맥강 주간’을 운영해 인천에 많은 글로벌 관광객이 방문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25일 인천 맥강파티에 참석한 외국인 광광객들이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인천관광공사 제공

지난 25일 인천 맥강파티에 참석한 외국인 광광객들이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인천관광공사 제공


Today`s HOT
케냐 세금인상 반대, Z세대 수천명 거리로 멕시코 열대성 폭풍에 부서진 도로 루마니아 분수대에서 더위 식히는 아이들 뉴욕 타임 스퀘어에서 요가하기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다크 모포 누드 수영 축제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여자배구 국가대표 은퇴선수 간담회
러시아 군사학교 합동 졸업식 실향민 돌아오길 기원 미국 6월의 폭염 베트남 환영식에 참석한 푸틴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