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출시, 기아 EV3서도 유튜브·넷플릭스 즐긴다

김상범 기자

LG전자, 차량용 웹OS 공급

기아 EV3에 적용된 차량용 웹OS 콘텐츠 플랫폼. LG전자 제공

기아 EV3에 적용된 차량용 웹OS 콘텐츠 플랫폼. LG전자 제공

오는 7월 국내 출시될 예정인 기아의 보급형 전기자동차 EV3에서도 넷플릭스·유튜브 등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다. LG전자는 EV3에 차량용 웹운영체제(OS) 콘텐츠 플랫폼을 공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웹OS가 전기차에 탑재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지난해 10월 2024년형 제네시스 GV80과 GV80 쿠페 신모델에 차량용 웹OS를 처음 적용한 바 있다. 이후 제네시스 G80, 기아 카니발 등으로 확대했다.

웹OS는 LG전자가 스마트TV에 탑재해온 독자 운영체제다. 현재 전 세계 2억대 기기에 내장돼 있는데 LG전자는 2026년까지 이를 3억대로 늘린다는 계획을 세웠다. LG전자는 본업인 하드웨어 판매가 성장 한계에 부딪히자 소프트웨어 및 플랫폼에서 새로운 수익화 통로를 찾고 있다.

차량용 웹OS는 차량 안에서 다양한 스마트TV 콘텐츠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운영체제다. EV3의 운전석과 보조석에서 실시간 스트리밍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게 했다. 이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은 자동차용 데이터 요금제에 가입하면 이용할 수 있다. 단 주행 안전 규정을 따라야 한다. 전면 내비게이션 화면에서는 안전을 위해 주차(P) 상황에서만 시청할 수 있다.

EV3에 적용되는 차량용 웹OS는 LG채널, U+ 모바일 TV, 유튜브, 넷플릭스, 웨이브, 티빙 등 12개의 콘텐츠 애플리케이션(앱)을 지원한다. 차량용 LG채널에서는 국내 80여개 채널과 영화·드라마·애니메이션 등 주문형 비디오(VOD) 400여편을 볼 수 있다. 회원 가입 절차가 따로 없으며 실시간 뉴스 시청도 가능하다.

EV3 가격은 전기차 보조금을 감안하면 3000만원대 중반일 것으로 전망된다. 다음달 초 국내 고객을 대상으로 계약을 받아 7월에 본격적으로 판매를 시작한다.


Today`s HOT
케냐 세금인상 반대, Z세대 수천명 거리로 멕시코 열대성 폭풍에 부서진 도로 루마니아 분수대에서 더위 식히는 아이들 뉴욕 타임 스퀘어에서 요가하기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다크 모포 누드 수영 축제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여자배구 국가대표 은퇴선수 간담회
러시아 군사학교 합동 졸업식 실향민 돌아오길 기원 미국 6월의 폭염 베트남 환영식에 참석한 푸틴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