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경북 칠곡 서쪽서 규모 2.6 지진 발생”

김태훈 기자
22일 규모 2.6 지진 발생 위치. 기상청 제공

22일 규모 2.6 지진 발생 위치. 기상청 제공

기상청은 22일 오전 7시 47분 19초쯤 경북 칠곡군 서쪽 5㎞ 지역에서 규모 2.6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이날 밝혔다.

진앙은 북위 36.00도, 동경 128.35도이며 지진 발생 깊이는 6㎞이다.

최대 진도는 진앙이 있는 경북은 4, 경남과 충북은 2 등이다. 이로 인해 오전 8시7분 현재 경북에서는 30건, 대구에서는 2건의 지진을 느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진도 4는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느끼고, 밤에는 잠에서 깨기도 하며, 그릇과 창문 등이 흔들리는 정도다. 진도 2는 조용한 상태나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의 사람만 느끼는 정도다.

이날 오전 현재 규모 2.6 지진 이후 발생한 여진은 1건으로, 규모는 1.7이었다.


Today`s HOT
미-케냐 정상의 백악관 국빈만찬 하버드대 졸업생 집단 퇴장 시리아, 노란빛 밀 수확 토네이도가 휩쓸고 간 아이오와 마을
축하받으며 귀국하는 북한 여자축구 선수단 노르망디 상륙작전 80주년 기념하며
소요 사태 발생한 뉴칼레도니아 화재로 연기 피어오르는 덴마크
토네이도로 훼손된 풍력 터빈 신심 가득한 까손 보름축제 군 수송기에 탑승 하는 뉴질랜드 관광객들 성조기 심는 자원봉사자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