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물은 빼놓고 녹조독소 없다?···환경단체 “환경부 ‘녹조독소 없다’ 주장 신뢰성 없어”

김기범 기자
대구 달성군 구지면에 있는 낙동강 지천 응암천에서 지난해 6월19일 정수근 대구환경운동연합 생태보존국장이 플라스틱 통에 담은 녹조를 떨어트리고 있다. 김현수기자

대구 달성군 구지면에 있는 낙동강 지천 응암천에서 지난해 6월19일 정수근 대구환경운동연합 생태보존국장이 플라스틱 통에 담은 녹조를 떨어트리고 있다. 김현수기자

환경부가 대전 정수장과 낙동강 인근 공기 등에서 녹조 독소가 검출되지 않았다는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환경단체들은 가장 녹조가 심각한 낙동강을 누락시킨 데다 여름철이 지난 뒤 수돗물과 공기 시료를 채취한 것 등에 대해 ‘정부의 꼼수’라고 비판했다.

환경부는 환경단체들로부터 낙동강 인근에서 조류 독소가 검출됐다는 주장이 제기된 후 외부 전문학회인 한국물환경학회에 의뢰해 13개 검사지점의 수돗물과 공기에서 조류독소를 검증한 결과, 모든 검사지점에서 조류독소가 검출되지 않았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 9월부터 지난 3월 사이 대전 송촌 정수장, 청주 지북 정수장에서 수돗물 시료를, 대청호 3곳과 낙동강 8곳(도동서원, 영주댐, 무섬마을 등) 등에서 공기 시료를 채취해 분석한 결과다.

2022~2023년 여름 환경단체와 일부 학자 등은 낙동강 물을 원수로 하는 수돗물에서 조류 독소의 일종으로 발암물질인 마이크로시스틴이 나왔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난해에는 공기 중에서도 이 물질이 확인됐다고 주장했다.

환경부는 2가지 방식으로 조류 독소 존재 여부를 분석한 결과 모든 지점의 수돗물과 공기에서 조류독소가 정량한계 미만으로 나왔다고 공개했다. 환경부는 또 2014년부터 올해까지 5000회 이상 수돗물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도 조류 독소가 검출되지 않았다고 했다.

지난해 6월17일 대구 달성군 구지면 일대 낙동강 물 위를 녹조가 덮고 있다. 대구환경운동연합 제공

지난해 6월17일 대구 달성군 구지면 일대 낙동강 물 위를 녹조가 덮고 있다. 대구환경운동연합 제공

하지만 환경단체들은 환경부 연구에 숱한 허점이 있다면서 환경부 발표 내용을 반박했다. 채수 방법은 물론 채수 지점, 시기 등에 심각한 문제가 있다고 주장했다.

낙동강네트워크와 환경운동연합은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환경부가 가장 녹조 오염이 심각한 낙동강의 수돗물 원수 채수지점에서는 시료를 채취하지 않은 점을 지적했다. 이들 단체는 “대청호 수계 정수장 2곳 원수의 녹조독소 농도는 최대 6.543㎍/L였지만 환경단체들이 문제를 제기했던 낙동강 원수의 녹조 독소 농도는 최대 5921μg/L였다”며 “채수 방식의 차이와 시기가 다르다는 점을 고려해도 대청호와 낙동강의 녹조 독소 농도는 너무 큰 차이를 보인다”고 했다. 이들 단체는 정수처리 전 독소 농도는 정수처리 후 수돗물의 농도에 큰 영향을 끼칠 수 없음에도 낙동강 수돗물 원수를 제외한 것은 과학적으로는 물론 상식적으로도 납득하기 어렵다고 주장했다.

낙동강네트워크와 환경운동연합은 공기 중 녹조독소 분석의 경우 시료 채취가 이뤄진 시기가 9~10월이라는 점도 문제로 봤다. 여름철에 비해 상대적으로 녹조가 덜한 가을에 시료를 채취한 것이 적절치 않다는 것이다. 환경단체 조사에서는 녹조 번무 현상이 심한 8~9월 낙동강 주변 공기에서 녹조 독소가 발견됐다.

환경단체들은 환경부가 환경단체들의 공동검증 요구를 거부하고, 단독으로 물환경학회에만 연구를 맡긴 것에 대해서도 비판했다. 환경단체들은 녹조 문제에 대한 객관적인 검증과 해결을 위해 민관 공동조사위원회 구성을 여러 차례 촉구해왔다.

낙동강네트워크와 환경운동연합은 “이번 환경부 용역에선 녹조 독소의 유해성·위해성을 극단적으로 평가 절하했던 전문가가 핵심 과제를 수행했으며 환경부는 세부 용역 보고서를 공개하지 않고 있다”고 했다. 환경단체들은 이어 “사회적·생태적 약자를 지키기 위해 환경단체들은 올해도 녹조 독소 조사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환경부 관계자는 환경단체들의 반박에 대해 “2023년 낙동강 본류 지역은 녹조 발생이 현저히 적었기 때문에 녹조가 대량 발생한 대청호와 영주댐 위주로 검사했다”고 해명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