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도 빠르게 확산하는 챗GPT…이용자 한 달 새 30%↑

권재현 기자
인텔 CEO와 대담하는 샘 올트먼(오른쪽) 오픈AI 최고경영자.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텔 CEO와 대담하는 샘 올트먼(오른쪽) 오픈AI 최고경영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계적으로 생성형 인공지능(AI)의 열풍을 이끈 오픈AI의 대화형 챗봇 ‘챗GPT’ 이용자가 한국에서도 많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모바일 빅데이터 기업 아이지에이웍스의 모바일인덱스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챗GPT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이용자는 127만3992명으로 4월(98만318명)에 비해 30.0%(29만3674명) 늘어난 것으로 추산됐다. 월간 챗GPT 앱 이용자가 100만명을 넘은 것은 처음이다.

월 이용자는 올해 2월 69만7830명에서 3월 88만364명으로 뛴 뒤 석 달째 증가세를 이어갔다. 특히 5월 이용자 수는 SK텔레콤의 AI 개인비서 ‘에이닷’(126만1956명)보다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챗GPT 앱의 이용 시간과 신규 설치도 크게 늘었다. 월 총 이용 시간은 73만9332시간으로 4월(47만4668시간)에 견줘 55.8% 증가했다.

앱 신규 설치의 경우 지난달 40만4570건으로 한 달 사이 47.9% 늘었다. 6월 들어서도 1∼7일 한 주 동안 모두 11만3879건으로 상승곡선을 그렸다.

챗GPT에 대한 국내 이용자들의 높은 관심이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지난달 중순 오픈AI는 ‘GPT-4o’(GPT-포오)라는 새 챗GPT 모델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GPT-4o는 주로 텍스트를 통해 대화할 수 있었던 기존 모델과 달리 이용자와 실시간 음성으로 질문하고 답변을 요청할 수 있다. 인간과 비슷한 응답 속도를 보이기도 했다.

앞서 오픈AI는 2022년 11월 챗GPT를 출시했으며 지난해 5월에 아이폰(iOS)용 앱을, 7월에 안드로이드폰용 앱을 각각 내놓았다.


Today`s HOT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24년만에 방북한 푸틴 우크라이나 군인, 목표는 푸틴
기름 범벅된 싱가포르 탕종해변 케냐 세금인상 항의 시위
자발리아 난민 캠프에서 음식 받는 아이들 올림픽 앞두고 훈련하는 수영 국가대표팀
캐나다와의 경기 준비하는 메시 철거되는 플로리다주 파크랜드 총기사건 학교 시카고 밀레니엄 파크 크라운 분수 조지 워싱턴 저택에서 발견된 18세기 유리병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