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영호남 상생렵력 화합 대축전’…서울 광화문서 개막

김현수 기자
전남 순천만 국가정원에서 지난해 개최된 ‘2023 영호남 상생협력 화합 대축전’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왼쪽 두번째)와 김영록 전남도지사(왼쪽 세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전남 순천만 국가정원에서 지난해 개최된 ‘2023 영호남 상생협력 화합 대축전’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왼쪽 두번째)와 김영록 전남도지사(왼쪽 세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북도는 전남도와 공동주최한 ‘2024 영호남 상생협력 화합 대축전’이 24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사흘 일정으로 열린다고 밝혔다.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함께 제안한 화합 대축전은 2022년 경북도청 새마을광장, 지난해 전남 순천만 국가정원에 이어 올해 3번째 행사다.

영호남을 넘어 모두가 함께하는 국민 화합 대축전으로 만들기 위해 올해 축제 장소는 서울 광화문광장으로 정했다고 경북도는 설명했다. 행사 슬로건은 ‘영호남의 힘으로 모두 함께 대한민국’이다.

첫날 오후 개막식에는 2인조 그룹 가수 노라조, 홍지민과 10여명의 뮤지컬 배우, 영호남 100인 합창단이 출연하는 뮤지컬 형식의 주제공연 등이 펼쳐진다. 호남 청소년 댄스 경연 대회 본선도 함께 열린다.

둘째 날부터는 영호남 지역을 대표하는 예술인들로 구성된 공연단의 상생 콘서트, 힐링 거리공연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이어진다.

행사 기간 마련된 놀이마당에서는 청년작가 예술전과 관광홍보라운지(경북관·전남관), 미디어 큐브 조형물 등이 전시된다. 놀이마당을 다 둘러보면 종합안내소에서 소정의 기념품도 증정한다.

서울 육조거리에서는 경북·전남지역의 농·수·특산물을 판매하는 신 화개장터가 열린다. 화개장터에 참여한 지역농가는 30여곳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영호남 상생협력 화합 대축전을 통해 경북과 전남, 지방과 수도권이 상호 소통하고 화합하며 지방이 잘살게 되는 완전한 지방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