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기 출근길 오가던 ‘서울동행버스’…6월부터 퇴근길도 간다

윤승민 기자
서울동행버스 서울02번 운행 모습. 서울시 제공

서울동행버스 서울02번 운행 모습. 서울시 제공

출근 시간대 서울과 경기도를 오가던 서울동행버스가 다음달 10일부터는 퇴근 시간대에도 운행한다고 서울시가 26일 밝혔다.

서울시는 지난해 8월 운행을 시작한 서울동행버스 누적 이용객이 약 9개월만인 지난 20일까지 10만명을 돌파했다. 지난해 8월에 2개였던 서울동행버스 노선 수는 지난해 11월 4개, 지난 7일 4개가 각각 추가돼 총 10개가 됐다.

이용객에게 조사한 결과 92%가 퇴근 시간 운행에도 찬성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평일 출근 시간대인 오전 6시30분에서 8시20분 사이에 운행하던 동행버스는 평일 오후 6시20분에서 7시10분 사이에도 10개 노선에서 모두 운행하게 됐다. 배차간격은 20분이지만 노선별로 정확한 운행시간에는 차이가 있다.

서울동행버스 운행 노선도. 서울시 제공

서울동행버스 운행 노선도. 서울시 제공

가양역과 경기 고양시 원흥을 오가는 서울04번은 오후 6시30분과 50분, 7시10분에 걸쳐 3회 운행한다. 김포공항역과 경기 김포시 풍무를 오가는 서울02번도 오후 6시20분과 40분, 7시에 총 3회 운행한다.

나머지 8개 노선은 퇴근시간대 2회 운행한다. 오후 6시20분과 40분에 운행하는 노선이 5개(서울01·03·06·07·08), 6시40분과 7시에 운행하는 노선이 3개(서울05·09·10)다. 퇴근시간대 출발지는 대부분 서울시 내 전철·지하철역이다. 서울07번만 판교제2테크노밸리를 출발해 양재역으로 간다.

10개 노선 중 광역버스로 운행하는 서울01·03·06번을 뺀 나머지 7개 간선버스 노선에서는 서울시 무제한 대중교통 이용권 기후동행카드로도 이용할 수 있다.

서울시는 “퇴근길 노선 확대를 조속히 시행하기 위해 관계 기관 협의를 신속히 펼쳤다. 시민들의 호응에 부응할 수 있도록 모니터링 및 현장 관리도 집중할 계획”이라며 “수도권 주민들의 편의를 높일 수 있는 신규 노선을 지속해서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자료 : 서울시)

(자료 : 서울시)


Today`s HOT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24년만에 방북한 푸틴 우크라이나 군인, 목표는 푸틴
기름 범벅된 싱가포르 탕종해변 케냐 세금인상 항의 시위
자발리아 난민 캠프에서 음식 받는 아이들 올림픽 앞두고 훈련하는 수영 국가대표팀
캐나다와의 경기 준비하는 메시 철거되는 플로리다주 파크랜드 총기사건 학교 시카고 밀레니엄 파크 크라운 분수 조지 워싱턴 저택에서 발견된 18세기 유리병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