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호선 연장 별내선 8월10일 개통…잠실~별내 약 27분

김보미 기자
서울 지하철 8호선 연장(별내선) 구간. 서울시 제공

서울 지하철 8호선 연장(별내선) 구간. 서울시 제공

지하철 8호선이 암사역 종점에서 경춘선 별내역까지 연장 구간 시운전을 완료하고 오는 8월10일 토요일 개통된다. 암사~별내 사이 6개역이 추가돼 8호선은 총 24개 정거장이 운영된다.

서울시는 8호선을 별내역까지 연장하는 총 12.9㎞ 구간의 30일간 영업시운전이 지난달 23일 완료돼 다음달 10일 첫차부터 정식 개통한다고 11일 밝혔다.

영업시운전은 실제 승객이 탑승하는 환경과 같은 상태에서 열차 운행 체계와 승무원·역무의 숙련도 등을 점검하는 철도 시험 운행의 마지막 단계다. 개통 종합보고·안전관리 체계 변경 승인 등 행정 절차 마무리만 남았다.

기존 도시철도를 이용하면 잠실역에서 별내역까지 약 44분이 걸린다. 광역버스를 타면 최소 33분이 소요된다. 반면 8호선이 연장 개통(별내선)되면 약 27분 만에 이동할 수 있다. 2호선(잠실)·3호선(가락시장)·5호선(천호)·9호선(석촌)·수인분당선(복정, 모란)·경의중앙선(구리)·경춘선(별내)과 환승도 가능하다.

서울지하철 8호선 노선도. 서울시 제공

서울지하철 8호선 노선도.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별내역 연장 운행을 위해 8호선에 전동차 9편성(편성당 6칸)을 추가로 투입한다. 출퇴근 시간대에는 4.5분, 평상에는 8분 간격으로 운행한다. 최고 시속 80㎞다.

서울시 관계자는 “강동구 암사동 주민의 지하철 접근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서울 구간인 암사역사공원역은 선사유적지의 이미지를 반영해 디자인하고 화장실은 성별 출입구 동선 분리와 인공지능(AI) 성별 식별 시스템 등 방범에 신경을 썼다”고 설명했다.

서울지하철 8호선은 1996년 11월 모란~잠실 14개역 13.1㎞ 구간이 처음 개통한 후 1996년 11월 잠실~암사 4개역 4.6㎞가 연장됐다. 8월 암사~별내 6개역이 운행을 시작하면 전체 30.6㎞, 24개 정거장이 된다.


Today`s HOT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아르헨티나, 코파 아메리카 2연패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스페인, 유로 2024 정상 최다 우승팀 등극!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인도 무하람 행렬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수질을 개선하자, 점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