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읽고 전시회 초대권 받자!

울산 ‘한국형 도심항공교통 기술개발’ 공모에 2개 과제 선정···“신성장 동력·글로벌 경쟁력 확보”

백승목 기자
울산시청

울산시청

울산시는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안전운용체계 핵심기술개발’에 울산시가 응모한 2개 과제가 최종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총 1007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이번 연구개발 공모 사업은 정부 10대 국가전략기술 프로젝트이며, 2026년 1단계 개발이 완료된다. 울산시는 지난해 8월 신속조사형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고 설명했다.

당초 울산시는 울산정보산업진흥원·유니스트와 협력해 지난 3월 국내 연구기관, 도심항공교통(UAM) 선도기업, 대학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모두 3개 과제에 공모를 신청했다. 이후 국토부 주관의 ‘회랑 설계 자동화 기술’ 및 기상청 주관의 ‘기상관측 기술개발 과제’ 등 2개 연구 과제가 최종 선정됐다.

울산시는 공모 과정에서 과제의 효율적 추진을 위해 3년간 지방비 38억원의 추가 지원을 확약하는 등 1단계 도심항공교통(UAM) 기술개발과 2단계 실증 연구사업 준비에 적극 참여의지를 보였다고 밝혔다. 울산시 관계자는 “미래 혁신 교통 체계인 도심항공교통 산업 선점을 통해 신성장 동력과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울산시는 2022년 6월 ‘한국형 도심항공교통 연구개발 통합실증 입지 공모’에 참여해 준도심·도심 환경 도심항공교통 실증 연구 최적지로 선정됐다. 울산시는 이번 공모에 선정된 과제를 연구개발 통합실증 성능시험장(테스트베드) 구축과 연계해 추진할 계획이다.


Today`s HOT
중국-아랍국가 협력포럼 개최 셰인바움 후보 유세장에 모인 인파 주식인 양파 선별하는 인도 농부들 치솟는 아이슬란드 용암 분수
영~차! 울색 레이스 이스라엘 규탄하는 멕시코 시위대
라파 떠나는 팔레스타인 주민들 살인적 더위의 인도
미국 농장에 설치된 태양전지판 abcd, 스펠링 비 대회 의회개혁법 통과 항의하는 대만 여당 지지자들 남아공 총선 시작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