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오후 2시 학교·공공기관서 ‘공습 대비’ 민방위 훈련

박용필 기자
지난해 실시된 민방위 훈련해 참여하고 있는 수원 정자초등학교 학생들. 연합뉴스

지난해 실시된 민방위 훈련해 참여하고 있는 수원 정자초등학교 학생들. 연합뉴스

오늘 오후 2시 부터 전국의 초·중·고등학교와 공공기관에서 공습 대비 민방위 훈련이 실시된다고 행정안전부는 14일 밝혔다.

이번 훈련에는 중앙·지방행정기관 및 공사·공단 등 5000여개 공공기관, 전국 1만2000여개 초·중·고교가 참여한다.

훈련이 시작되면 건물 내 방송 등을 통해 공습 경보를 발령해 상황을 전파하고, 직원과 학생들은 가까운 지하 대피소나 안전한 장소로 신속히 대피하게 된다. 대피 후에는 방독면 착용법, 생존 배낭 꾸리기 등 국민행동요령 교육이 실시된다.

행안부는 이번 훈련을 통해 개선 사항을 발굴한 뒤 오는 8월 전 국민이 참여하는 민방위 훈련에 이를 반영할 예정이다.

공습 경보 발령 시 즉시 대피할 수 있는 주변의 가까운 민방위 대피소 위치는 네이버 지도, 카카오맵, 티맵, 안전디딤돌앱, 국민재난안전포털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Today`s HOT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개혁법안 놓고 몸싸움하는 대만 의원들 영국 찰스 3세의 붉은 초상화 총통 취임식 앞두고 국기 게양한 대만 공군
조지아, 외국대리인법 반대 시위 연막탄 들고 시위하는 파리 소방관 노조
총격 받은 슬로바키아 총리 2024 올림픽 스케이트보드 예선전
광주, 울산 상대로 2-1 승리 미국 해군사관학교 팀워크! 헌던 탑 오르기 미국 UC 어바인 캠퍼스 반전 시위 이라크 밀 수확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