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주가 조작, 김 여사와 최은순씨 모두 수사 대상”

정대연 기자    김혜리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배우자 김건희 여사가 중앙아시아 3국 국빈 방문을 마치고 16일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해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서 내려오고 있다. 연합뉴스 사진 크게보기

윤석열 대통령과 배우자 김건희 여사가 중앙아시아 3국 국빈 방문을 마치고 16일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해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서 내려오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의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관여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윤 대통령의 장모 최은순씨도 수사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검찰은 주가 조작에 김 여사와 최씨의 계좌가 동원된 것과 관련해 방조 혐의를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검찰 관계자는 20일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사건 수사와 관련해 “(최씨도) 수사 대상으로는 알고 있다”고 밝혔다. 이 사건은 현재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부장검사 최재훈)가 수사 중이다.

지난 대선을 앞둔 2021년 12월 중앙지검 반부패·강력수사2부는 권오수 전 도이치모터스 회장과 공범들을 주가조작 혐의로 기소했다. 당시 수사팀은 김 여사에게 검찰에 나와 조사를 받을 것을 요청했지만 김 여사가 거부해 이뤄지지 않았다. 이에 수사팀은 김 여사를 서면으로 조사했지만 답변 내용이 부실해 추가 조사가 필요하다는 입장이었다고 한다. 하지만 검찰은 그 후 2년 6개월이 지난 지금까지 김 여사를 조사하지도, 기소 여부를 결정하지도 못하고 있다.

주가 조작 사건 주범인 권오수 전 도이치모터스 회장에 대한 지난해 2월 1심 판결(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 선고)에 따르면 공소시효가 살아있는 2차 시기(2010년 10월~2012년 12월)에 김 여사 계좌는 3개, 최씨 계좌는 1개가 주가 조작에 동원됐다. 이에 모녀가 ‘전주’ 역할을 했다는 의심을 받는다. 검찰은 1심 재판부에 ‘김 여사와 최씨가 도이치모터스 주식 거래로 22억9000만원의 이익을 얻었다’는 내용의 의견서를 제출하기도 했다.

이 사건 전주 가운데 유일하게 정식 기소됐던 손모씨는 1심에서 무죄가 선고됐다. 손씨가 다른 피고인들과 공동으로 시세조종에 나섰다고 볼 증거가 부족하다는 등 이유에서다. 다만 1심 재판부는 손씨가 이른바 ‘작전’이 행해지고 있다는 사실은 인지할 수 있었던 것으로 판단했다.

이에 검찰은 손씨에게 주가 조작 방조 혐의를 예비적 공소 사실로 추가하겠다고 신청했고, 항소심 재판부가 지난달 이를 받아들였다. 검찰은 김 여사와 최씨에게도 방조 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지 검토 중이다. 검찰 관계자는 “(손씨 등에 대한) 항소심 결과도 (김 여사 수사에) 중요하게 작용할 거라 판단하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이 김 여사를 조만간 소환해 중앙지검 형사1부(부장검사 김승호)가 수사 중인 김 여사의 명품가방 수수 의혹과 함께 주가 조작 의혹에 대한 조사도 진행할 거란 관측이 제기된다. 특히 주가 조작 의혹은 과거 김 여사에 대한 서면 조사에 그치면서 진상 규명을 미뤄뒀던 터라 이번엔 대면 조사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높다. 검찰 관계자는 “(김 여사) 조사 시기, 방법, 절차 등은 구체적으로 말하기 어렵다”며 “수사 절차에 따라 필요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Today`s HOT
아르헨티나, 코파 아메리카 2연패 스페인, 유로 2024 정상 최다 우승팀 등극! 수질을 개선하자, 점프!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인도 무하람 행렬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