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재 법무장관, ‘김건희 출국금지’ 질문에 “알지 못하고 확인한 적 없다”

김혜리 기자
박성재 법무부 장관(앞줄 왼쪽부터),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 유재은 국방부 법무비서관 등이 21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순직 해병 진상규명 방해 및 사건은폐 등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 임명법’(채상병 특검법)에 대한 입법청문회에서 증인선서를 하고 있다. 그 오른쪽에는 선서를 거부한 임성근 전 해병대 1사단장,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이 자리에 앉아 있다. 성동훈 기자

박성재 법무부 장관(앞줄 왼쪽부터),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 유재은 국방부 법무비서관 등이 21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순직 해병 진상규명 방해 및 사건은폐 등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 임명법’(채상병 특검법)에 대한 입법청문회에서 증인선서를 하고 있다. 그 오른쪽에는 선서를 거부한 임성근 전 해병대 1사단장,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이 자리에 앉아 있다. 성동훈 기자

박성재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의 출국금지 조치 여부에 대해 “알지 못하고 확인해 본 적도 없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21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순직 해병 수사방해 및 사건은폐 등의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의 임명 등에 관한 법률안 관련 입법청문회’에서 박은정 조국혁신당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박 의원은 법무부가 지난 3월 채 상병 사망사건 수사 외압 의혹의 핵심 인물인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의 출국금지 조치를 해제한 것을 언급하며 “조사도 받지 않은 핵심 피의자를 해외로 도피시켜 수사를 방해했다는 의혹으로 공수처에 고발돼 있는데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이에 박 장관은 “의원님께서 저를 고발하셨는데 제가 의원님의 질문에 대답해야 하는지 의문”이라고 받아쳤다.

이어 박 의원이 “누구는 출국금지를 해제시키고 누구는 유지하고 있다”며 “법무부는 주가조작 의혹에 연루된 대통령 배우자 김건희씨에 대해서도 출국금지 조치를 했냐”고 되물었다. 그러자 박 장관은 “오늘 입법청문회와 관계없는 질문 같다. 장관은 개인의 출국금지 사유에 대해 알 수 없다”고 답했다.

또 박 의원이 “모르는 것이냐”고 거듭 묻자 “대한민국 국민 누가 출국금지돼 있는지를 장관이 알 수가 없다. (김 여사 출국금지 여부를) 한 번도 확인해본 적이 없다”고도 했다.


Today`s HOT
트럼프 지지 표명하는 헤일리 오타니, 올스타전 첫 홈런! 오타니, 올스타전에서 첫 홈런! 말레이시아 항공 17편 격추 10주년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방글라데시 학생 시위대 간의 충돌
삼엄한 경비 서는 중국 보안요원 라스베이거스에서 공세 재개한 바이든
인도 힌두교 전차 축제 트럼프, 붕대 감고 미국 공화 전대 등장 눈부신 호수에 금빛 물결 증세가 부른 케냐 Z세대 반정시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