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처 차장에 검사 출신 이재승 변호사 제청

김혜리 기자
이재승 신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차장 후보자. 법무법인 지평 홈페이지 갈무리

이재승 신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차장 후보자. 법무법인 지평 홈페이지 갈무리

오동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이 10일 제2대 공수처 차장에 검사 출신 이재승 변호사(50·사법연수원 30기)를 임명해달라고 윤석열 대통령에게 제청했다.

오 처장은 “수사 능력과 조직 운영 능력을 동시에 갖춘 분을 모시고자 다양한 의견을 듣고 숙고한 끝에 이 변호사를 차기 공수처 차장의 적임자로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공수처 차장은 10년 경력 이상 법조인 가운데 처장의 제청으로 대통령이 임명한다. 임기는 처장과 같은 3년이다.

1998년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이 변호사는 같은 해 제40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2004년 검사생활을 시작했다. 이 변호사는 인천지검, 서울중앙지검 등을 거쳤고 부산지검 부부장검사,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장, 대구지검 형사3부장 등을 지냈다. 2020년 서울서부지검 형사3부장을 마지막으로 검찰을 떠났고, 이후 법무법인 지평에서 형사 전문 변호사로 일해왔다.

공수처 차장은 여운국 전 차장이 지난 1월28일 임기만료로 퇴임한 뒤 약 5개월간 공석이었다. 김진욱 전 처장 역시 지난 1월20일 임기만료로 퇴임했다. 이후 공수처 지휘부 공백 사태가 석 달 넘게 이어지면서 주요 사건 수사에 속도를 못 내는 게 아니냐는 지적이 거듭 제기됐다.

‘공수처 수장 공백’은 지난 5월 오 처장이 취임하면서 석 달 만에 겨우 해소됐다. 판사 출신인 오 처장은 수사 경험이 부족하다는 지적 등을 고려해 차장 후보를 물색하는 과정에서 탁월한 수사력을 가진 차장을 구하겠다고 여러 차례 밝힌 바 있다.

오 처장은 이날 “차장 임명이 마무리되면 신임 차장과 함께 공수처가 공정하고 국민의 신뢰를 받는 독립 수사기관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조직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Today`s HOT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너무 더울 땐 분수대로
칠레에 배치된 태양광 패널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미끌 미끌~ 오일 레스링 대회 가족 잃고 절규하는 팔레스타인들
프라우다 마을의 감자 밭 스프링클러로 더위 식히기 철장 안에서 시위하는 이스라엘 인질의 가족들 백악관 앞에서 포즈 취한 나토 정상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