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흥업소 실장 통해 이선균에 마약공급 혐의 ‘의사’ 구속영장 신청

박미라 기자
경찰 마크.

경찰 마크.

유흥주점 실장을 통해 배우 이선균씨(48) 등에게 마약을 공급한 혐의를 받고 있는 현직 의사의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는 24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현직 의사 A씨(42)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지난 9일 서울 강남에 있는 A씨의 집과 운영하는 병원에 대한 압수수색을 벌인 뒤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 그가 운영 중인 병원은 올해 프로포폴을 과도하게 처방해 보건 당국으로부터 경고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서울 강남 유흥업소 여실장 B씨(29)에게 마약을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올해 여러 차례 대마초와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경찰에 지난달 21일 구속됐다. 또 의사 A씨로부터 공급받은 마약을 배우 이씨 등에게 건넨 의혹을 받고 있다.

경찰은 B씨에 대한 수사에 착수한 이후 배우 이씨, 가수 지드래곤(35·본명 권지용) 등을 잇따라 입건해 수사를 이어가고 있다. 이씨와 권씨는 현재까지 잇단 마약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Today`s HOT
스페인, 유로 2024 정상 최다 우승팀 등극! 수질을 개선하자, 점프!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인도 무하람 행렬
너무 더울 땐 분수대로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