룸살롱 실장 통해 이선균에 마약 공급한 40대 의사 27일 영장심사

박준철 기자
지난 4일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배우 이선균이 경찰에 출석하고 있다.|연합뉴스 제공

지난 4일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배우 이선균이 경찰에 출석하고 있다.|연합뉴스 제공

서울 강남 룸살롱 여실장을 통해 배우 이선균(48) 등에게 마약을 공급한 혐의로 사전 구속영장이 청구된 현직 의사에 대한 영장실질심사가 27일 인천지방법원에서 열린다.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의사 A씨(42)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이 27일 오후 2시 30분 인천지방법원에서 열린다고 26일 밝혔다.

앞서 지난 9일 경찰은 A씨의 집과 A씨가 운영하는 병원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여 휴대전화와 병원 의료기록 등을 확보, 분석했다.

A씨는 지난 3일 구속기소 된 서울 강남 룸살롱 여실장 B씨(29)에게 마약을 공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여실장 B씨는 올해 여러 차례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경찰에 지난달 21일 구속됐다. B씨는 A씨로부터 마약을 공급받아 이씨를 포함해 경찰이 수사하고 있는 연예인 마약 사건 관련자들에게 마약을 건넨 것으로 알려졌다.

A씨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여부는 27일 밤늦게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인천지법이 구속영장을 발부하면 A씨는 B씨에 이어 두 번째로 연예인 마약 사건과 관련된 구속자가 된다.

경찰은 이번 연예인과 관련된 마약 사범 10명에 대해 수사하고 있다. 입건자는 마약을 공급한 A씨와 마약을 투약한 B씨, B씨와 함께 룸살롱에서 근무한 여종업원 C씨(26), 이씨, 가수 지드래곤(35·본명 권지용) 등이다. 내사(입건 전 조사)자는 재벌가 3세와 가수 지망생, 방송인 출신 작곡가 등 5명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와 관련된 구체적인 수사 내용을 밝힐 수 없다”며 “이선균씨에 대한 3차 소환 날짜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며, 지드래곤도 아직 소환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Today`s HOT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인도 무하람 행렬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백악관 앞에서 포즈 취한 나토 정상들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가족 잃고 절규하는 팔레스타인들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너무 더울 땐 분수대로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