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엘시티 99층서 뛰어내린 뒤 사라진 남성은 미국인 유튜버

권기정 기자
부산 해운대 엘시티

부산 해운대 엘시티

지난 15일 부산 해운대 엘시티 99층에서 뛰어내린 남성은 30대 미국인 유튜버로 확인됐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이 유튜버가 엘시티에서 1㎞가량 떨어진 호텔에서 나흘 이상 투숙했으며, 15일 고공낙하 후 곧바로 출국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은 이 남성이 유명 마천루나 절벽에서 낙하산을 타고 뛰어내리는 일명 ‘베이스 점핑’의 전문가이며 유튜버로 활동하는 사실을 확인했다. 경찰은 이 남성이 베이스 점핑을 계획하고 부산을 찾을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이 남성을 국내로 송환해 주거침입 혐의를 조사하기로 하고 인터폴에 적색수배를 요청할 계획이다. 경찰은 또 다른 남성의 신원을 파악 중이다.

이들은 지난 15일 오전 7시쯤 부산 해운대구 중동 초고층 건물 엘시티에 몰래 들어가 99층 전망대에서 낙하산을 타고 뛰어내렸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했으나 사라진 뒤였다.


Today`s HOT
조지 워싱턴 저택에서 발견된 18세기 유리병들 시카고 밀레니엄 파크 크라운 분수 철거되는 플로리다주 파크랜드 총기사건 학교 캐나다와의 경기 준비하는 메시
유도 대표팀의 구슬땀 단련 자발리아 난민 캠프에서 음식 받는 아이들
이슬람 성지 순례지에 몰린 인파 기름 범벅된 싱가포르 탕종해변
호주 국회의사당 밖 친·반중 충돌 우크라이나 평화회의 이드 알 아드하 기도회 캘리포니아에 발생한 대규모 산불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