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4분간 문답에 드러난 속내···계산된 ‘구속 면하기, 감정 호소’

배시은 기자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씨와 김씨의 변호인 조남관 변호사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마친 뒤 귀가하고 있다. 연합뉴스 사진 크게보기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씨와 김씨의 변호인 조남관 변호사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마친 뒤 귀가하고 있다. 연합뉴스

‘음주 뺑소니’ 의혹을 받는 가수 김호중씨가 지난 21일 음주운전 사실을 시인한 후 첫 경찰 조사를 받았지만 범행에 대한 비판 여론은 식지 않고 있다. 김씨는 조사 후 귀가하면서 “죄송하다”는 말만 짧게 남긴 채 자리를 떠났다. 김씨 변호인인 조남관 변호사는 “국민들을 화나게 했다” “국민들에게 용서를 구한다” “국민들께서 노여움을 풀어주시라”며 김씨 대신 대국민 사과 입장을 반복했다.

전날 오후 2시 서울 강남경찰서에 출석한 김씨는 지하주차장을 통해 경찰서에 들어갔다. 취재진의 포토라인을 피하기 위해서였다. 오후 5~6시쯤 경찰 조사가 끝났다는 소식이 취재진에게 들려왔지만 김씨 모습은 볼 수 없었다. 경찰 일부에선 김씨가 취재진에 모습을 드러내는 걸 꺼린다는 얘기가 전해졌다.

김씨는 오후 10시40분쯤에서야 카메라 앞에 나타났다. 검은 모자와 안경을 쓰고 왼손을 주머니에 넣은 채였다. 김씨는 “죄인이 무슨 말이 필요하겠습니까. 조사 잘 받았고 남은 조사가 있으면 성실히 받겠다”라며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진 취재진의 질문에도 그는 더 이상 답하지 않고 차량에 올랐다.

뒤이어 조 변호사가 취재진 앞에 대신 섰다. 그는 “늦은 시간까지 밤늦게까지 대기하시느라고 대단히 수고가 많으시다”며 “오늘 음주운전을 포함해 사실관계를 모두 인정을 했고 성실히 조사를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구체적으로는 마신 술의 종류와 양을 (경찰에) 구체적으로 다 말씀을 드렸다”고 했다.

그러면서 조 변호사는 국민이라는 단어를 수차례 쓰며 대국민 사과 입장을 밝혔다. 그는 “그동안 한순간의 거짓으로 국민들을 화나게 했고 뒤늦게라도 시인하고 국민들한테 용서를 구하고 있다” “국민들이 노여움을 좀 풀어주시고 저도 변호인으로서 성실하게 수사에 협조해서 잘 변론하도록 하겠다” “양심에 기초해서 더 이상 거짓으로 국민들을 화나게 해서는 안 된다는 그런 마음이었다. (여기에 대해) 김호중씨도 충분히 크게 공감하고 동의를 했다”고 말했다.

조 변호사는 김씨가 이날 비공개 조사를 고집한 것을 두고는 다른 태도를 보였다. 그는 “경찰청 공보규칙 16조를 보시면 비공개가 원칙”이라며 “경찰관서의 장은 피의자의 출석 조사에 있어서 사진 촬영 등을 허용해서는 안되는 걸로 돼 있고 보호 조치를 해야 할 의무가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물론 김씨가 유명 가수이고 사회적 공인인 관계로 국민들께 직접 사과를 하고 고개를 숙이는 게 마땅하나 본인이 사정이 아직 여의치 않은가 보다”라며 “널리 양해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씨와 조 변호사의 총 4분 간의 발언에서 김씨의 구속만은 막으려는 의도가 엿보인다. 자신의 범행 일부를 인정하고 대국민 사과에 집중하면서 악화될대로 악화된 비판 여론을 달래는 식의 발언이다. 이번 사건이 끝나더라도 향후 재기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국민 감정에 호소하며 낮은 자세를 보인 것이라는 해석도 나온다.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의 변호인 조남관 변호사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마친 뒤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사진 크게보기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의 변호인 조남관 변호사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조사를 마친 뒤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Today`s HOT
케냐 세금인상 반대, Z세대 수천명 거리로 멕시코 열대성 폭풍에 부서진 도로 루마니아 분수대에서 더위 식히는 아이들 뉴욕 타임 스퀘어에서 요가하기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다크 모포 누드 수영 축제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여자배구 국가대표 은퇴선수 간담회
러시아 군사학교 합동 졸업식 실향민 돌아오길 기원 미국 6월의 폭염 베트남 환영식에 참석한 푸틴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