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몽으로 끝난 잼버리?

양다영 PD    윤기은 기자

2023 세계스카우트잼버리가 예정보다 일찍 새만금 일정을 종료했습니다. 정부는 지난 7일 태풍 ‘카눈’의 한반도 북상 소식에 새만금 야영지 조기 철수를 결정했습니다. 이에 따라 참가자들은 8일 서울과 경기 등 8개 시도로 이동했습니다.

세계스카우트잼버리는 전 세계 스카우트 청소년이 모여 캠핑하는 행사입니다. 4년마다 다른 나라에서 개최됩니다. 코로나19 대규모 유행 이후 열린 첫 행사인 올해는 전북 부안 새만금에서 이달 1일부터 열렸습니다. 153개국에서 4만명 넘는 청소년이 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한국을 찾았습니다.

잼버리는 첫날부터 부실 운영 논란이 이어졌습니다. 진행요원에게 썩은 달걀을 나눠줬고, 곳곳에 쓰레기가 넘친다는 제보가 나왔습니다. 35도가 넘는 폭염인데도 야영장엔 더위를 피할 시설이나 그늘을 만들어 줄 나무가 거의 없었습니다. 결국 온열질환 환자가 300명 가까이 속출했습니다. 벌레 물림 환자는 6일 기준(5일 제외) 누적 962명에 달했습니다.

심지어 새만금 캠프 내 여성 샤워장에 남성이 침입하거나, 샤워장에서 몰래 사진을 찍었다는 제보도 이어졌습니다. 샤워장은 노출되기 쉬운 천막 형태였습니다.

열악한 환경에 영국이 먼저 철수했고, 이어 미국과 싱가포르도 새만금을 떠났습니다. 한국 지부 중에서는 전북연맹 제900단이 영내 성범죄 사건에 대해 조치가 미흡하다며 잼버리 대회장을 떠났습니다. 김태연 한국보이스카우트 전북연맹 제900단 지역대 대장은 “성범죄자를 직접 붙잡았는데 경고 조치만 하고 끝냈다”라고 지적했습니다.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한 참가자 부모는 “스카우트의 모토는 ‘준비하라’인데, 한국 정부는 그렇지 않았다”라며 답답함을 토로했습니다. 정부는 뒤늦게 현장에 냉방시설과 의료진을 보냈습니다.

야영지에서는 이르게 떠났지만 대회는 예정대로 12일까지 계속됩니다. 오는 11일에는 서울 마포구 서울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폐영식과 K팝 콘서트가 열립니다.

악몽으로 끝난 잼버리?[암호명3701]

잔소리 대신 식탁에서 하면 좋을 ‘1분 식톡’ 시리즈 쉰다섯 번째 이야기.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암호명3701의 또 다른 이야기 보러 가기(https://www.tiktok.com/@codename3701)


Today`s HOT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인도 무하람 행렬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백악관 앞에서 포즈 취한 나토 정상들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가족 잃고 절규하는 팔레스타인들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너무 더울 땐 분수대로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