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 최고 26도까지 ‘껑충’…따뜻한 봄날

조태형 기자
서울의 낮 기온이 20도를 웃돌며 평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아이스크림을 먹고 있다. 조태형 기자

서울의 낮 기온이 20도를 웃돌며 평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아이스크림을 먹고 있다. 조태형 기자

평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가벼운 옷차림으로 걷고 있다.

평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가벼운 옷차림으로 걷고 있다.

8일 서울 중구 청계광장 일대에서 관광객들이 가벼운 옷차림으로 각자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8일 서울 중구 청계광장 일대에서 관광객들이 가벼운 옷차림으로 각자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전국 대부분 지역의 낮 기온이 20도를 넘으며 평년보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관광 명소를 찾은 관광객들은 가벼운 옷차림으로 봄날의 추억을 남겼다. 명동 거리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은 외투를 벗은 채 반소매 상의를 입고 다니거나, 아이스크림을 손에 든 채 공연을 관람하기도 했다.

이날 청계광장에는 따뜻한 날씨에 산책을 나온 직장인들과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청계천 주변에 앉아 대화를 나누거나, 기념사진을 찍으며 추억을 남기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기상청에 따르면 화요일인 9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강원 영동과 남부지방은 가끔 구름이 많아질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5∼12도, 낮 최고기온은 10∼22도로 예보됐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가벼운 옷차림을 하고 있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들이 가벼운 옷차림을 하고 있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에서 외국인 관광객이 반팔 등 여름옷을 살펴보고 있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에서 외국인 관광객이 반팔 등 여름옷을 살펴보고 있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청계광장 일대에서 시민들이 시원하게 뿜어지는 분수 곁을 걷고 있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청계광장 일대에서 시민들이 시원하게 뿜어지는 분수 곁을 걷고 있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청계광장 일대에서 한 외국인 관광객이 시원하게 뿜어지는 분수를 사진으로 담고 있다.

따뜻한 날씨가 이어진 8일 서울 중구 청계광장 일대에서 한 외국인 관광객이 시원하게 뿜어지는 분수를 사진으로 담고 있다.


Today`s HOT
아르헨티나 개혁 법안에 반대 시위 이라크 정유공장 화재 이드 알 아드하 앞둔 인도 50주년 맞은 루빅큐브
맵다 매워~ 고추먹기대회 레바논 공습 산불 진화하는 소방기
노젓는 홍콩 용선 축제 참가자들 독일 연방의회에서 연설하는 젤렌스키
이강인의 한 방! 중국에 1-0 승리 칠레 폭우에 대피하는 주민들 플라스틱 쓰레기 수출 막아달라 G7에 기후재정 촉구하는 필리핀 시위대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