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길 옆 사진관

‘책, 밖으로 나오자!’ 즐거운 책 나들이

한수빈 기자
서울야외도서관 개막 주간인 21일 중구 서울시청 앞에 마련된 ‘책 읽는 서울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독서 및 휴식을 즐기고 있다. 한수빈 기자

서울야외도서관 개막 주간인 21일 중구 서울시청 앞에 마련된 ‘책 읽는 서울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독서 및 휴식을 즐기고 있다. 한수빈 기자

종로구 청계천에 마련된 ‘책 읽는 맑은 냇가’를 찾은 시민들이 책을 읽으며 쉬고 있다.

종로구 청계천에 마련된 ‘책 읽는 맑은 냇가’를 찾은 시민들이 책을 읽으며 쉬고 있다.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마련된 ‘광화문 책마당’을 찾은 시민들이 책을 읽고 있다. 연합뉴스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마련된 ‘광화문 책마당’을 찾은 시민들이 책을 읽고 있다. 연합뉴스

광장을 알록달록한 빛깔로 채우는 ‘서울야외도서관’이 돌아왔다. 지난 18일 개막한 야외 도서관은 오는 11월10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연도는 서울광장 (‘책 읽는 서울광장’), 청계천 (‘책 읽는 맑은 냇가’), 광화문 광장 (‘광화문 책마당’)이 개최 장소로 선정됐다. 책 읽는 서울광장은 목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주 4회, 광화문 책마당은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주 3회, 책 읽는 맑은 냇가는 4∼6월과 9∼10월 금·토요일 운영한다. 무더위가 예상되는 한여름에는 운영 시간을 야간(오후 4∼9시)으로 조정해 운영할 예정이다.

야외도서관 3곳에서는 총 1만2000권의 책을 볼 수 있다. 서울광장 5000권, 광화문 5000권, 청계천 2000권이 비치돼있다.

‘책, 밖으로 나오자!’ 즐거운 책 나들이 [정동길 옆 사진관]
‘책, 밖으로 나오자!’ 즐거운 책 나들이 [정동길 옆 사진관]
‘책, 밖으로 나오자!’ 즐거운 책 나들이 [정동길 옆 사진관]
‘책, 밖으로 나오자!’ 즐거운 책 나들이 [정동길 옆 사진관]
‘책, 밖으로 나오자!’ 즐거운 책 나들이 [정동길 옆 사진관]

Today`s HOT
조지 워싱턴 저택에서 발견된 18세기 유리병들 시카고 밀레니엄 파크 크라운 분수 철거되는 플로리다주 파크랜드 총기사건 학교 캐나다와의 경기 준비하는 메시
유도 대표팀의 구슬땀 단련 자발리아 난민 캠프에서 음식 받는 아이들
이슬람 성지 순례지에 몰린 인파 기름 범벅된 싱가포르 탕종해변
호주 국회의사당 밖 친·반중 충돌 우크라이나 평화회의 이드 알 아드하 기도회 캘리포니아에 발생한 대규모 산불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