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호중 ‘교통사고 후 뺑소니’ 혐의로 경찰 조사

배시은 기자

9일 택시와 접촉 사고 후 달아나

사고 후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도

경찰, 음주운전 여부도 조사 중

가수 김호중. SBS미디어넷 제공 사진 크게보기

가수 김호중. SBS미디어넷 제공

유명 트로트가수 김호중씨가 교통사고를 내고 달아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4일 김씨를 사고 후 미조치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씨는 지난 9일 오후 11시40분쯤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서 진로를 변경하던 중 반대편에서 오던 택시와 접촉 사고를 내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11일 경찰에 입건됐다.

경향신문 취재를 종합하면 김씨의 소속사 관계자가 경찰서를 방문해 김씨 대신 차량을 운전했다고 자수했다. 하지만 경찰이 조사과정에서 추궁하자 김씨가 운전한 사실을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김씨의 음주운전 여부도 조사 중이다.

김씨 소속사는 이날 공식 입장을 내고 “사고가 난 뒤 김씨가 골목에 차를 세우고 매니저와 통화하는 사이 택시기사가 경찰에 신고했다”며 “매니저가 ‘내가 처리하겠다’며 경찰서에 찾아가 자수했으나, 김씨가 직접 경찰서로 가서 조사 및 음주측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검사 결과 음주운전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고 했다. 이어 “김씨는 당황한 나머지 사후 처리를 제대로 하지 못했다”며 “사회적 물의를 일으켜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했다.


Today`s HOT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개혁법안 놓고 몸싸움하는 대만 의원들 영국 찰스 3세의 붉은 초상화 총통 취임식 앞두고 국기 게양한 대만 공군
조지아, 외국대리인법 반대 시위 연막탄 들고 시위하는 파리 소방관 노조
총격 받은 슬로바키아 총리 2024 올림픽 스케이트보드 예선전
광주, 울산 상대로 2-1 승리 미국 해군사관학교 팀워크! 헌던 탑 오르기 미국 UC 어바인 캠퍼스 반전 시위 이라크 밀 수확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