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타야 살인사건’ 피의자 오늘 구속심사···공범 1명 추가 검거

조해람 기자
태국 파타야에서 한국인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A씨가 2차 조사를 위해 지난 13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경남경찰청 형사기동대로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태국 파타야에서 한국인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A씨가 2차 조사를 위해 지난 13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경남경찰청 형사기동대로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파타야 한국인 납치·살해사건’ 피의자의 구속 여부를 15일 법원이 결정한다.

창원지법은 이날 오후 3시 살인방조 혐의를 받는 A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연다.

A씨는 태국 파타야에서 공범 2명과 함께 한국인 관광객을 납치해 살해하고, 시신을 드럼통에 넣어 저수지에 유기한 혐의를 받는다. 피해자는 손가락이 모두 잘린 상태로 발견됐다. A씨는 지난 12일 전북 정읍시 주거지에서 경찰에 체포됐다.

A씨는 ‘현장에 있었지만 살인에 직접 가담하지는 않았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우선 살인방조 혐의를 적용해 지난 14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의 공범인 B씨도 이날 0시10분쯤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현지 경찰에 검거됐다. 경찰은 도주 중인 다른 공범을 추적 중이다.


Today`s HOT
홍수 피해로 진흙 퍼내는 아프간 주민들 총선 5단계 투표 진행중인 인도 대만 라이칭더 총통 취임식 라이시 대통령 무사 기원 기도
이라크 밀 수확 안개 자욱한 이란 헬기 추락 사고 현장
2024 올림픽 스케이트보드 예선전 폭풍우가 휩쓸고 간 휴스턴
연막탄 들고 시위하는 파리 소방관 노조 총통 취임식 앞두고 국기 게양한 대만 공군 영국 찰스 3세의 붉은 초상화 개혁법안 놓고 몸싸움하는 대만 의원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