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채 상병 특검법 국회 상정, 총선 민심대로 진상 빨리 밝혀라

정청래 국회 법제사법위원장이 12일 법사위 전체회의에서 채 상병 특검법을 상정하며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연합뉴스

정청래 국회 법제사법위원장이 12일 법사위 전체회의에서 채 상병 특검법을 상정하며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22대 국회 ‘1호 법안’으로 발의한 해병대 채 상병 특검법이 12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 상정됐다. 21대 국회에서 최종 폐기된 채 상병 특검법이 다시 입법 절차에 오르게 된 것이다.

젊은 장병이 왜 안타까운 죽음을 맞이했는지, 누가 진실 규명을 위한 수사를 방해했는지 밝혀내라는 것은 4·10 총선 민심의 명령이었다. 채 상병 특검법은 이미 21대 국회에서 시행됐어야 했지만, 윤석열 대통령은 거부권을 행사하고 국민의힘은 재의결 투표에서 당론으로 부결시켰다. 국민 대다수가 지지하는 채 상병 특검법이 22대 국회에서 재발의된 것은 당연한 일이다.

윤 대통령의 격노설과 수사 외압 의혹을 뒷받침하는 새 정황과 물증이 이어지고 있다. 해병대 수사단이 채 상병 사망사건 조사 결과를 경찰에 이첩한 지난해 8월2일 윤 대통령이 개인 휴대전화로 우즈베키스탄 출장 중인 이종섭 당시 국방부 장관에게 세 차례 전화를 건 사실이 공개됐다. 국방부 조사본부가 해병대 수사단의 채 상병 사건 조사 결과를 재검토한 첫 보고서에서 임성근 해병대 1사단장의 혐의 정황을 구체적으로 적시해놓고도, 1주일 뒤 최종 보고서에서 쏙 뺀 것도 드러났다. 채 상병의 죽음을 무슨 연유로 축소·은폐하려고 했는지 밝혀야 할 이유는 더욱 분명해졌다. 살아 있는 권력에 대한 공정한 수사를 위한 특검 도입 필요성이 커진 셈이다.

이번 특검법은 특검 추천 권한을 조국혁신당 등 비교섭단체로 넓히고, 수사 범위에 이 전 장관의 주호주대사 임명과 출국금지 해제 문제도 포함시켰다. 민주당은 7월 중에는 특검이 시작돼야 한다고 보고, 다음달 초 본회의에서 특검법을 처리하려고 한다. 윤 대통령 거부권 행사와 국회 재의결을 감안한 일정이다. 특히 사건 관련자 통신기록 보존 기한(1년)이 채 상병이 숨진 7월인 데서 보듯 진실 규명을 위해 특검 수사를 서둘러야 한다는 지적도 타당하다.

이날 법사위 전체회의에 여당 의원들이 불참했다. 국민의힘은 민주당의 단독 처리 법안에 대해 윤 대통령에게 거부권 행사를 요청하겠다고 한다. 시민들은 채 상병 특검법을 정치적 유불리 문제로 여기지 않는다. 오로지 진실을 낱낱이 밝히라고 요구할 뿐이다. 여당이 또다시 ‘정권 방탄’을 위해 특검법에 반대한다면 진실 은폐의 공범으로 낙인찍힐 수 있음을 알아야 한다. 여당은 더 늦기 전에 특검법 처리에 협조해 민심에 부응하기 바란다.


Today`s HOT
쓰레기장에서 재활용품 찾는 팔레스타인들 아르헨티나, 코파 아메리카 2연패 스페인, 유로 2024 정상 최다 우승팀 등극! 수질을 개선하자, 점프!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러시아 패들 보드 서핑 축제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인도 무하람 행렬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파리올림픽 성화 봉송하는 BTS 진 헌팅턴비치에서 행진하는 트럼프 지지자들 프랑스 바스티유 데이 기념 불꽃놀이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