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여당에 강한 지지 몰아줘 감사···김은혜 선전에 경의”

문광호 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도서관에 마련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상황실에서 당선 스티커를 부착한 후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박민규 선임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도서관에 마련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상황실에서 당선 스티커를 부착한 후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박민규 선임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2일 6·1 지방선거 결과에 대해 “겸손하게 결과를 받아들이겠다”고 밝혔다. 석패한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에 대해서는 “선전에 경의를 표한다”고 전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국민 여러분께서 여당에 몰아주신 강한 지지는 저희로서는 너무나 감사하고 두려운 성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민주당이 지난 2년 전 총선에서 180석이라는 큰 성과를 내고 그것에 도취돼 일방 독주를 하다가 2년여 만에 상반된 결과가 나온 것처럼 저희도 겸손한 자세로 국민만 보고 일하라는 교훈을 바탕으로 일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김은혜 후보를 비롯해 낙선한 후보들에 대해서는 위로를 전했다. 그는 “당 취약지역 호남, 제주 등에서 선전한 후보들께도 그 노력에 당은 항상 감사하고 잊지 않겠다”며 “새벽에 역전돼서 안타깝게 패배한 김은혜 후보도 대선에서 어려움을 겪었던 경기에서 표 차를 줄이는 데 많은 노력이 있었다.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지방선거 결과에 자만하지 않겠다며 당 혁신을 약속했다. 그는 “덩치가 커진 정당으로서 시스템적으로 보완해야할 부분들도 몇 군데 있다”며 “2년 앞으로 다가온 총선을 대비해서 혁신과 개혁의 기치를 내려놓으면 안 된다는 인식으로 오늘 비공개 회의에서 최고위원들과 당 혁신, 개혁을 가속하기 위한 고민에 대해 논의하고 공개하겠다”고 했다.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도 “이번 지방선거에서 민심은 국정 안정을 택했다”며 “윤석열 정부가 제대로 일할 수 있도록 우리 국민의힘에 압도적 힘을 모아 주셨다”고 자평했다. 권 원내대표는 “우리 모두 민심의 무서움을 잘 안다”며 “대선과 지방선거 과정에서 국민께 드린 약속을 지키기 위해 공약 실천 점검단을 꾸려 국민께 이행 사항을 정기적으로 보고 드리겠다”고 말했다.

권 원내대표는 또 민주당을 향해 협치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그는 “민주당이 국회의장과 법사위원장을 독차지해서 힘 자랑을 일삼아 온 것이 나비효과가 돼 지난 대선과 이번 지방선거에서 결과로 나타났다”며 “대선 패배 후 그랬듯이 ‘졌지만 잘 싸웠다’며 정신 승리하거나 ‘이재명 후보 한 사람을 지켰다’고 안도해서는 더더욱 안 된다. 민주당은 협치하라는 민심에 응답하라”고 말했다.


Today`s HOT
수상 생존 훈련하는 대만 공군 장병들 솔로몬제도 총선 실시 2024 파리 올림픽 D-100 케냐 의료 종사자들의 임금체불 시위
태양절, 김일성 탄생 112주년 장학금 요구 시위하는 파라과이 학생들
호주 흉기 난동 희생자 추모하는 꽃다발 400여년 역사 옛 덴마크 증권거래소 화재
폭우 내린 파키스탄 페샤와르 형사재판 출석한 트럼프 파리 올림픽 성화 채화 리허설 APC 주변에 모인 이스라엘 군인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