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호남서도 보수정치인 당선되는 제도 만들도록 노력”

김윤나영 기자
김진표 국회의장이 2일 국회에서 열린 2023년 시무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김창길 기자 사진 크게보기

김진표 국회의장이 2일 국회에서 열린 2023년 시무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김창길 기자

김진표 국회의장은 2일 국회의 선거제 개편 논의를 두고 “호남에서도 보수 정치인들이, 대구·경북에서도 진보 정치인들이 당선돼서 지역 표심을 반영할 수 있는 정치제도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2023년 시무식 후 기자들과 만나 “현행 소선거구제도가 사표가 많이 발생해서 국민 뜻이 제대로 선거 결과에 반영되지 못하고, 승자독식의 선거제도로 인한 정치권의 대립과 갈등을 증폭시킨다는 비판을 받아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장은 “그 대안의 하나로 중대선거구제도 제안되고 있고, 그 밖에도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포함해서 여러 대안을 잘 혼합해서 선거법을 새롭게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앞으로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서 늦어도 2월 중순까지는 선거법 개정안을 복수로 제안하고 그것을 본회의를 통해 300명 국회의원 전원이 참여하는 전원회의에 회부해서 3월 중순까지는 내년에 시행할 총선 선거제도를 확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 의장은 “그런 선거 제도에 따라서 지역 균형 발전에도 도움이 되고, 국민의 표심이 선거에서 비례적으로 나타날 수 있다”고 밝혔다.


Today`s HOT
출국 앞둔 파리 올림픽 출전 대표팀 미시간주에서 열린 골판지 보트 경주 갈곳 잃은 콩고민주공화국 난민들 너무 더울 땐 분수대로
칠레에 배치된 태양광 패널 희생자 묘비 옆에서 기도하는 추모객들
미끌 미끌~ 오일 레스링 대회 가족 잃고 절규하는 팔레스타인들
프라우다 마을의 감자 밭 스프링클러로 더위 식히기 철장 안에서 시위하는 이스라엘 인질의 가족들 백악관 앞에서 포즈 취한 나토 정상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