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엔 ‘입꾹’한 여당 “오염수 반대는 수산물 불매운동” 역공

조문희·탁지영 기자

‘일 오염수 방류’ 여야 대치

국민의힘, 여론 진화에 집중
반대 민주당 겨냥 “입테러”
“북·중·러와 같이 가나” 비난

<b>여야 따로 손팻말 대치</b> 국민의힘 의원들이 24일 열린 국회 본회의에서 “방탄국회 회기꼼수 민주당은 각성하라”고 쓰인 손팻말을 들고 있다(왼쪽 사진).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후쿠시마 핵 오염수 해양투기 반대”가 적힌 손팻말을 자리 앞 모니터에 부착하고 있다. 박민규 선임기자 parkyu@kyunghyang.com

여야 따로 손팻말 대치 국민의힘 의원들이 24일 열린 국회 본회의에서 “방탄국회 회기꼼수 민주당은 각성하라”고 쓰인 손팻말을 들고 있다(왼쪽 사진).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후쿠시마 핵 오염수 해양투기 반대”가 적힌 손팻말을 자리 앞 모니터에 부착하고 있다. 박민규 선임기자 parkyu@kyunghyang.com

국민의힘은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가 시작된 24일 방류에 반대하는 야당을 비판하며 여론 악화 방지를 위한 메시지 생산에 집중했다. 더불어민주당을 겨냥, “사실상 우리 수산물 불매운동” “오염수보다 더 위험한 ‘입테러’ ”라고 비난했다. 민주당은 정부를 규탄하며 피해 대책 수립에 나섰다. 피해 어업인 및 지역을 지원하고 방사성 오염수에 노출된 수산물의 수입을 금지하는 내용이 담겼다.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최고위원회의에서 “(오염수) 방류가 이뤄지면 우리 수산업은 망한다고 주문 외우듯 국민의 불안감을 조장하는 것은 사실상 우리 수산물 불매운동과 다름없다”고 말했다. 민주당의 오염수 방류 비판을 어민 피해 증가 원인으로 연결한 것이다. 그는 “국제사회에서 중국과 러시아만 (오염수 방류에) 반발하고 있는데 왜 민주당은 북·중·러와 같이 가려고 하나”라고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어제 당정협의를 통해 2000억원 정도의 어민 지원금을 마련하고자 했다”며 “이번 지원금의 성격은 후쿠시마 오염수 피해 보상금이 아니라 지난 몇달 민주당의 가짜뉴스 선동, 오염된 말에 피해를 본 분들을 돕기 위한 가짜뉴스 피해자 지원금”이라고 말했다.

김기현 대표는 “국민의힘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와 관련해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것에 최우선으로 임하겠다. 어떤 경우라도 국민이 피해 보는 일 없게 정부와 함께 철저하게 챙기겠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의원들은 이날 의원총회에서 “추석 선물은 우리 농축수산물로”라고 쓴 손팻말을 들고 “우리 농업인을 살리자!”라고 복창했다. 윤 원내대표는 “민주당의 선동으로 수산물 소비가 줄어들고 현장에서 여러 어려움이 발생하고 있다”면서 “(민주당의) 정치 선동으로 어민들이 고통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방사능 노출’ 수산물 금수 등
민주당, ‘대응 4법’ 당론 채택
범국민대회 등 ‘장외’ 총력

민주당은 이날 국회에서 긴급 의원총회를 열고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대응 특별안전조치 법안 4건을 당론으로 채택했다. 해당 법안들에는 방사능 오염에 따른 연근해 어업의 피해를 어업 재해의 범위에 포함하고 수입 농수산물 가공품 원료에도 원산지를 표시하도록 하는 내용이 담겼다. 원산지 표시는 국가뿐 아니라 행정구역명도 표기하도록 했다. 오염수 방류 피해를 본 어업인과 지역을 지원하기 위해 방사성 오염수 재난관리기금을 설치하고 일본에 구상권을 청구해 기금 재정을 확보하도록 했다.

민주당은 이날 방사성 오염수에 노출된 수산물에 대해 수입 금지 조치를 내리는 특별법도 발의했다. 현재 수산물 수입을 금지하고 있는 후쿠시마 인근 8개 현 이외 다른 지역에서도 방사성 오염수에 노출된 수산물이 확인될 경우 수입 금지 조치를 내릴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다.

민주당은 장외 투쟁에도 총력을 쏟고 있다. 전날 국회 경내에서 촛불집회를 벌인 데 이어 이날 방류가 시작된 시각 용산 대통령실 앞에서 야 3당, 시민단체와 함께 투기 저지 기자회견을 열었다. 당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투기 저지 총괄대책위원회’는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런던의정서에 따르면 분쟁 해소 절차로도 후쿠시마 오염수 투기 문제 해결이 가능하다”며 “윤석열 정부는 당장 국제해사기구(IMO) 분쟁 해소 절차를 추진하라”고 촉구했다.

민주당은 25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용산 대통령실 앞까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투기 중단 국민 행진’에 나선다. 26일에는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앞에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투기 중단 범국민대회’를 연다.


Today`s HOT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24년만에 방북한 푸틴 우크라이나 군인, 목표는 푸틴
기름 범벅된 싱가포르 탕종해변 케냐 세금인상 항의 시위
자발리아 난민 캠프에서 음식 받는 아이들 올림픽 앞두고 훈련하는 수영 국가대표팀
캐나다와의 경기 준비하는 메시 철거되는 플로리다주 파크랜드 총기사건 학교 시카고 밀레니엄 파크 크라운 분수 조지 워싱턴 저택에서 발견된 18세기 유리병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