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혁신당 전원, 희망 상임위 안착…민주당의 범야권 아군 확보 전략?

이보라 기자

천하람, 1지망 ‘운영위’ 배정

이준석도 핵심 ‘과방위’에

특검 정국서 협력 고려한 듯

이준석 | 천하람

이준석 | 천하람

개혁신당 소속 의원 3명이 모두 국회 원구성에서 각자 희망한 상임위원회에 배정됐다. 192석의 범야권을 챙겨 향후 특검 정국에서 아군을 확보하려는 더불어민주당의 기대가 반영된 게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허은아 대표는 11일 MBC 라디오에서 소속 의원 3명의 상임위 배정을 묻는 질문에 “잘 받았다”며 “만족한다”고 답했다.

천하람 원내대표는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와 겸임 상임위인 운영위원회에, 이주영 정책위의장은 보건복지위원회에 배정됐다. 이준석 의원은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와 겸임 상임위인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 배정됐다. 앞서 천 원내대표와 이 의장은 각각 기재위와 복지위를 1순위로 지망했고, 이 의원은 3순위로 과방위 배정을 희망했다.

허 대표는 “제가 이재명 민주당 대표를 예방했을 때 과방위는 (민주당에서 ‘핫’해서) 절대 안 된다고 그러셨다”며 그럼에도 이 의원을 과방위에 배정하며 배려해준 것 같다는 취지로 말했다. 그는 “어제 또 우리 의원들께서 국회의장을 직접 만났는데 거기서도 이야기가 잘된 것 같다”고 했다.

천 원내대표가 운영위에 배정되면서 개혁신당이 전날 요구한 운영위의 비교섭단체 몫 1석도 확보했다.

개혁신당은 전날 우원식 국회의장이 운영위 비교섭단체 몫 2석을 조국혁신당과 ‘민주당 위성정당’에 배분하려 한다며 운영위 배분을 요구했다. 이기인 최고위원은 이날 KBS 라디오에서 “저희 주장이 잘 받아들여졌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개혁신당이 원하는 상임위를 배정받은 데는 개혁신당을 범야권에 포섭하려는 민주당의 전략적 고려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상임위 배정에서 개혁신당을 배려하면서 향후 해병대 채 상병 특검법 추진 등에서 협력을 이끌어내려는 뜻으로 해석된다.

실제 박찬대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천 원내대표의 예방을 받으며 “‘묻지마 거부권’에 국회 입법권이 침해되고 있다”면서 “범야권이 함께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천 원내대표는 박 원내대표에게 채 상병 특검법을 합의처리하는 조건으로 국민의힘에 법제사법위원장직을 돌려주는 방안을 제안했다.

천 원내대표는 이날 황운하 조국혁신당 원내대표를 예방한 뒤 기자들을 만나 “채 상병 특검이나 윤석열 정권을 심판하는 부분에서 적극 협력해야 되는 것들이 있기 때문에 의기투합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말했다. 범야권으로서 협력 의지를 확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Today`s HOT
푸틴 환영하는 평양시민들 중국 광둥성에 쌓여있는 폭우 잔해들 24년만에 방북한 푸틴 우크라이나 군인, 목표는 푸틴
기름 범벅된 싱가포르 탕종해변 케냐 세금인상 항의 시위
자발리아 난민 캠프에서 음식 받는 아이들 올림픽 앞두고 훈련하는 수영 국가대표팀
캐나다와의 경기 준비하는 메시 철거되는 플로리다주 파크랜드 총기사건 학교 시카고 밀레니엄 파크 크라운 분수 조지 워싱턴 저택에서 발견된 18세기 유리병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