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읽고 전시회 초대권 받자!

북한 과학기술 대표단, 러시아 방문…‘기술 밀착’ 행보

유새슬 기자

러 “9월 평양서 과학대회를”

정부 “대북 제재 위반 가능성”

리충길 북한 국가과학기술위원회 위원장(왼쪽)이 지난 13일 평양 순안공항에서 출국하기 전 환송 나온 마체고라 주북 러시아대사와 악수를 하고 있다. 주북 러시아대사관 텔레그램 캡처

리충길 북한 국가과학기술위원회 위원장(왼쪽)이 지난 13일 평양 순안공항에서 출국하기 전 환송 나온 마체고라 주북 러시아대사와 악수를 하고 있다. 주북 러시아대사관 텔레그램 캡처

북한 국가과학기술위원회 대표단이 러시아를 방문했다. 북한과의 과학기술 협력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금지하고 있다.

북한 공식매체 조선중앙통신은 14일 “국가과학기술위원회 위원장 리충길 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국가과학기술위원회 대표단이 로씨야의 모스크바에서 진행되는 조·로(북·러) 정부 간 무역경제 및 과학기술협조위원회 과학기술분과위원회 제8차 회의에 참가하기 위하여 13일 평양을 출발하였다”고 전했다.

승경철 과학기술위 부위원장과 알렉산드르 마체고라 주북 러시아대사가 평양 순안공항에서 대표단을 배웅했다. 주북 러시아대사관의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따르면 대표단 출국 전 공항에서 리충길 위원장은 마체고라 대사와 면담했다. 마체고라 대사는 지난해 러시아 보스토치니 우주기지에서 열린 북·러 정상회담 1주년을 기념해 오는 9월 평양에서 과학대회를 열자고 제안했다.

과학기술 대표단에는 북한 주요 연구기관 대표와 과학기술 분야 전문가, 외교관 등이 포함됐다. 북한 대표단 방러를 계기로 과학기술, 기초연구 등에서 북·러 간 협조 및 발전을 위한 합의 사항이 담긴 의정서가 채택될 예정이다. 러시아 과학·고등교육부 장관 등 러시아 정부 측 인사들과 리 위원장 회담도 계획돼 있다.

대북 과학기술 협력은 유엔 안보리의 대북 제재에 따라 제한돼 있다. 안보리가 2016년 11월 채택한 대북 제재 결의 2321호는 북한과의 과학기술 협력을 원칙적으로 금지하고 있다.

통일부 당국자는 기자들과 만나 “(러시아와) 북한의 협력 사업 부분은 (안보리의) 대북 제재 위반일 가능성이 상당히 높은데 최종 결정은 유엔의 대북제재위원회가 내리는 사안”이라며 “회의에 참석했다는 상황만으로 대북 제재 위반 가능성을 언급하는 것은 아직 이른 감이 있다”고 말했다.


Today`s HOT
베트남 주택 밀집 지역 화재 진먼섬에서 훈련하는 대만군 병사들 뉴욕에서 선거 유세하는 트럼프 미-케냐 정상의 백악관 국빈만찬
신심 가득한 까손 보름축제 하버드대 졸업생 집단 퇴장
군 수송기에 탑승 하는 뉴질랜드 관광객들 시리아, 노란빛 밀 수확
성조기 심는 자원봉사자들 화재로 연기 피어오르는 덴마크 노르망디 상륙작전 80주년 기념하며 토네이도가 휩쓸고 간 아이오와 마을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