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국민의힘, 서초을 신동욱 공천···강남에 TV조선 출신 2명 투입

유설희 기자    이두리 기자

현역 박성중·지성호·안병길 컷오프

박성중은 지역구 변경 출마 검토

국민의힘 정영환 공천관리위원장이 지난  2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경선 지역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정영환 공천관리위원장이 지난 2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경선 지역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가 5일 서울 서초을에 신동욱 전 TV조선 앵커를 단수공천했다. 서초을 박성중 의원과 서초을에 도전했던 비례대표 지성호 의원, 부산 서동 안병길 의원 등 현역 의원 3명은 컷오프(공천 배제)됐다.

정영환 공천관리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은 내용의 공천 결과를 발표했다.

서울 서초을에는 신 전 앵커를 단수공천했다. 앞서 국민의힘은 서울 송파갑에 박정훈 전 TV조선 앵커를 공천했다. 국민의힘 당선이 유력한 강남 지역에 TV조선 앵커 출신 2명이 공천을 받게 된 셈이다.

국민의힘은 컷오프된 박성중 의원에 대해선 수도권 다른 곳으로 지역구를 옮겨 공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충남 아산갑에는 김영석 전 해양수산부 장관을 단수공천했다. 김 전 장관은 세월호 참사 특별조사위원회(특조위) 활동을 방해한 혐의(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로 기소됐으나 지난해 4월 대법원에서 무죄 확정판결을 받았다.

이에 대해 장동혁 국민의힘 사무총장은 브리핑 직후 기자들과 만나 “사건과 관련된 자들의 판결문을 클린공천지원단에서 변호사 세 분이 충분히 검토를 했고 저희들이 공천을 해도 문제가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에 공천을 했다”고 설명했다.

서울 영등포갑에는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해 국민의힘에 입당한 김영주 국회부의장을, 서울 강서을에는 박민식 전 국가보훈부장관을 우선공천(전략공천)했다. 박 전 장관은 서울 영등포을 경선을 포기한 후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의 강서을 출마 요청을 받아 수락한 바 있다.

국민의힘은 부산서동, 경기포천, 안동·예천, 구미을 등 네 곳에서 경선으로 후보를 결정하기로 했다.

구미을에서는 현역인 김영식 의원, 윤석열 대통령의 핵심 참모로 꼽히는 강명구 전 대통령실 국정기획비서관, 최우영 전 경상북도경제특별보좌관, 허성우 전 대통령실 국민제안비서관 등 4명이 맞붙게 됐다.

한동훈 위원장의 비서실장인 김형동 의원도 경북 안동·예천에서 김의승 전 서울시 행정부시장과 양자 경선을 치르게 됐다.

김영삼 전 대통령의 손자인 김인규 전 대통령실 행정관이 출마한 부산 서동은 현역 안병길 의원이 컷오프됨에 따라 김 전 행정관, 곽규택 변호사, 이영풍 전 KBS 기자가 경선을 치른다.

현역인 최춘식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한 경기 포천·가평에서는 권신일 전 인수위원회 기획위원과 김성기 전 가평군수, 김용태 전 청년최고위원, 김용호 변호사, 허청회 전 대통령실 행정관이 5자 경선을 한다.


Today`s HOT
아르메니아 대학살 109주년 중국 선저우 18호 우주비행사 가자지구 억류 인질 석방하라 지진에 기울어진 대만 호텔
사해 근처 사막에 있는 탄도미사일 잔해 개전 200일, 침묵시위
지구의 날 맞아 쓰레기 줍는 봉사자들 경찰과 충돌하는 볼리비아 교사 시위대
한국에 1-0으로 패한 일본 폭우 내린 중국 광둥성 교내에 시위 텐트 친 컬럼비아대학 학생들 황폐해진 칸 유니스
경향신문 회원을 위한 서비스입니다

경향신문 회원이 되시면 다양하고 풍부한 콘텐츠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 퀴즈
    풀기
  • 뉴스플리
  • 기사
    응원하기
  • 인스피아
    전문읽기
  • 회원
    혜택